Korea

임종석, 이번엔 이재명에 견제구…"고통 큰 곳에 더 지원해야"

(사진=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페이스북 캡처, 연합뉴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급 문제를 두고 선별 지원이 필요하단 입장을 냈습니다.

임 전 비서실장은 오늘(22일) 페이스북 글을 통해 "좋아하는 기업인과 저녁 식사를 했는데, 코로나를 겪는 동안 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았다고 한다."라며, "본인이 지원금을 받는 건 공정하지 않다는 이야기를 듣고 감동했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선별지급이냐 보편지급이냐는 매우 건강한 논란"이라며, "고통과 피해가 큰 곳에 더 빨리 과감하고 더 두텁게 지원하는 것이 더 긴요하고 공정하고 정의로운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두고, 임 전 비서실장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도민 전체에 10만 원씩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한 것을 에둘러 비판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사진=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페이스북 캡처, 연합뉴스)

Football news:

달력에 대한 격려:이것은 변명이 아니라 특권입니다. 프리미어 리그 우리 그리고 우리는 그것을 받아들
메시는 그 어느 때보다도 술집에 머물기에 더 개방적입니다. 그가 좋아하지 않는 소문에 대해 PSG
목표 Mbappe 바라는 최고의 첫 경기에서 1/8 결승전 챔피언스 리그의 공방-3
챔피언스 리그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PSG 와 Tuchel 프로 1:3:내 경력에서 최악의 패배. 나는 같은 느낌이 나는 어둠 속에서 이틀 후
Jurgen Klopp:리버풀에는 주요 재배치가 없을 것입니다. 이 팀을 해본 적이 함께 이번 시즌
바르셀로나 자체는 5 억 유로 이상의 계약에서 메시에게 많은 포인트를 제공했습니다. 레오지 않았 요청에 대한 그렇게 많은 돈을
샬케 지도자들은 보루시아에서 0:4 이후 그로스를 기각 할 것을 요구했다. 이는 4 코치 클럽의 시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