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임상 참가자 전원 항체 형성"…코로나19 백신 청신호?

<앵커>

이런 가운데 미국의 한 제약사가 코로나19 백신 임상 시험 결과 참가자 모두에게서 항체가 만들어졌다고 밝혔습니다. 아직 임상 시험을 더 거쳐야 합니다만 백신 개발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오늘(19일) 미국 증시도 크게 올랐습니다.

먼저 김정기 기자입니다.

<기자>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에 대한 1상 임상 시험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후보 물질을 투여받은 45명 전원에게 코로나19 항체가 형성됐다는 것입니다.

참가자들을 세 그룹으로 나눠 25, 100, 250㎍씩 4주 간격을 두고 2차례 투여했는데 가장 적은 용량 25㎍을 투여한 그룹에서는 감염됐다 회복한 사람과 비슷한 수준의 항체가 형성됐고, 100㎍을 투여한 그룹에서는 감염됐다 회복한 사람을 능가하는 수준의 항체가 만들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8명의 시험 참가자에게는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까지 만들어졌다고 밝혔습니다.

[자크스/모더나 책임 연구원 : 백신 개발을 위한 긴 여행의 매우 중요한 첫 단계입니다.]

모더나 측은 조만간 600명을 대상으로 2상 시험에 들어가고 7월에는 수천 명을 대상으로 3상 시험을 시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과정이 순조롭다면 올해 말이나 내년 초쯤에는 백신을 생산할 수 있다고 자신했습니다.

뉴욕 증시는 코로나 백신 기대감에 3.85%, 4월 이후 가장 큰 상승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백신 개발 경쟁이 전 세계적으로 치열한 가운데 현재 인체를 대상으로 시험에 들어간 백신 후보 물질은 8개 정도 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상편집 : 전민규)  

▶ 바이러스 막아주는 '착한 항체' 확인…관건은 '안전성'


 

Football news:

올레 군나르 술셔:나는 아스톤 빌라에 대한 페널티라고 생각
필라델피아는 경찰의 손에 죽은 흑인의 이름을 가진 티셔츠에서 연주
Kompany 는 Anderlecht 에서 모든 것을 시도:그는,라이센스(끔찍한)없이 코치 15 경기를 연주하고 클럽에 300 만 유로를 투자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페널티 아스톤 빌라 코치:부끄러운 결정
폴 포그 바:유로파 리그와 FA 컵 우승은 이번 시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목표 중 두 가지입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최초의 프리미어 리그 승리 4 차이와 연속 게임 적어도 3 목표
브루누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마지막 3 경기에서 7 점(4+3)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