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이낙연은 조국을 친 사람” 최성해 녹취록에 李측 “이젠 못 참아, 법적 대응”

지난 21일 유튜브채널 ‘열린공감TV’는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의 녹취를 공개했다. 이에 대해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측은 ‘사실무근, 음해’라며 정면대응을 선언했다.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조국 사태 당시 “조 장관 딸에게 표창장을 준 적 없다”라는 발언으로 흐름을 완전히 바꿔버린 최성해 전 동양대 총장이 “이낙연이 조국을 쳤다, 이낙연이 나에게 고맙다고 했다”라고 한 발언이 공개되자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측은 ‘사실무근’이라며 정면대응에 나섰다.

이낙연 의원실은 23일 입장문을 통해 “6월 21일에 공개된 유튜브 열린공감TV의 영상 내용 중 이낙연 전 대표에 대한 허위사실에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알렸다.

이 의원실은 “열린공감TV는 지난 4월에도 조국 전 장관에 대한 최성해 씨의 행위들이 이낙연 전 대표와 관련되었을 것이라는 취지의 내용을 방송, 의원실은 당시에도 관련 내용이 사실이 아님을 전달했다”며 “(그럼에도) 열린공감TV가 또 최성해 씨의 발언에 기반한 허위사실을 공개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이 의원실은 “명예를 훼손하고 당원과 국민에게 오해를 일으키는 허위사실 유포 행위에 대해 법적대응을 할 것이며 진행상황을 공지하겠다”며 열린공감TV와 최성해 전 총장에 대해 민형사 법적 조치를 다짐했다.열린공감TV는 21일 최성해 전 총장이 지인 A씨에게 “이낙연은 조국을 친 사람이야, 이낙연이는 나한테 (조국을 쳐 줘서) 고맙다고 연락한 사람이야”라고 한 녹취를 공개했다.파장이 일자 최 전 총장은 방송인 김용민씨가 운영하는 매체 ‘평화나무’와의 통화에서 ‘고맙다’고 말한 사람은 이낙연이 아닌 (알만한) 이낙연 측근이다“며 자신의 말이 잘못 전해졌다고 주장했다.A씨 신분 대해선 ”알 만한 사람으로 경상도 표를 잡기 위해 나를 접촉한 것 같다“라며 정확한 신분을 밝히길 꺼려했다.

그러면서 최 전 총장은 ”이낙연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겠느냐, 이렇게 입장을 난처하게 만드냐고 (열린공감TV에 녹취를 제공한) A씨에게 따졌다“며 이번 일은 결코 이번 일과 무관하다고 펄쩍 뛰었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이낙연은 조국을 친 사람” 최성해 녹취록에 李측 “이젠 못 참아, 법적 대응”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유벤투스는 높은 연봉 때문에 호나우두와 계약을 연장하기를 원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번 여름은 그가 떠나지 않을 것입니다
Khramtsov 의 금은 영웅주의입니다:그는 부러진 팔로 게임에서 싸웠습니다. Maxim 의 승리-엄마의 기억
리그 컵 결승에서 사리와의 충돌에 케파:이것은 큰 오해입니다. 내가 가지고 있지 않은 상해,나를 구매 시간과 팀에 도움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동의 전송 Varane 와 레알 마드리드에는 41 만 파운드를 포함하여 보너스를
뉴캐슬은 Tuanzebe 에 서명하고 싶습니다. 수비수를 떠날 것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인 Varane 의 전송
전 유벤투스 플레이 밝기만을 이동하 PAOK
케파 프로 프리미어 리그:골키퍼를위한 가장 어려운 리그. 그러나 나는 빨리 적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