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An article was changed on the original website

진서연, 결혼 4년 만에 엄마 된다…“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

사진=진서연 인스타그램

배우 진서연이 결혼 4년 만에 엄마가 된다.

진서연은 17일 인스타그램에 “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해야 될 것 같다. 곧 세상에 태어날 아이와 함께 올 한해를 마무리 하려 한다”며 임신 소식을 직접 알렸다.

진서연은 “배우 그리고 엄마라는 소명으로 앞으로의 삶을 준비하며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 이 기쁜 소식을 저를 사랑해주시는 소중한 분들께 가장 먼저 전한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진서연은 11월 초 출산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진서연은 지난 2014년 9세 연상의 남편과 만난지 3개월 만에 혼인신고를 했다.

진서연은 앞서 한 방송을 통해 “아홉 살 연상인데 감당이 안 됐다. 어차피 저 사람이라면 정신을 차리게 해야겠다고 생각해서 혼인신고를 했다”며 “남편이 개인주의가 정말 심하다. 저도 그런 성향이라서 걱정을 했는데 둘이 만나면 완벽하다. 서로 이해가 된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진서연은 올 5월 개봉한 영화 ‘독전’에서 강렬한 연기를 펼치며 많은 호평을 받으며 배우로서 이름을 알렸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진서연, 결혼 4년 만에 엄마 된다…“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라모스의 파울 데이니 알베스:레알 마드리드는 우리가 사용하고있는 것보다 더 많은 일을 우리에게 가르쳤다
바르셀로나는 세티엔에서 최고의 경기를 치렀다. 그리즈만 조차 득점했습니다:메시에서 발뒤꿈치 통행 후에 완벽한 낙하산
아스날 축하 할 것도 없다,그들은 모든 기회를 가져야한다. 무리뉴는 토트넘에 대한 포수들의 농담에 응답했다
세티안의 Kike:나는 점점 더 적은 VAR 을 이해합니다
마틱은 2023 까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계약을 연장했다
모리코네의 죽음으로 세계의 영화 일부가 간다 작곡가 드 로렌 티스
조셉 바르토메우:세티엔은 훌륭한 일을 하고 있다. 우리는 그에 대한 완전한 자신감을 가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