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전문가 “AZ백신 논란 많지만 유효성·안전성 기준 충족…접종 권고”

"제조 방법·보고 수치 다르지만 기준 충족"
국내 첫 접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유효성과 안전성의 기준을 충족했으며, 접종을 권고한다는 전문가 의견이 나왔다.

최원석 고려대 안산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24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특집 브리핑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안전하고 유효한 백신이라고 판단해 접종이 가능하고 권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 교수는 이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다른 백신과 생산 방법이 다른지, 안전성과 효과성에도 차이가 있는지 묻는 국민소통단의 질문에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이 논란이 많은 건 맞다”며 “그렇지만 안전성과 효과성에 문제가 많다고 생각하지 않다”고 말했다.

최 교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다른 백신과 기전이 다르니 제조 방법도 차이는 있을 것이다. mRNA 백신, 바이러스 백터, 이런 백신들에 차이가 있다”며 “그리고 연구에서 보고하는 수치는 당연히 백신마다 같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지난 1일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 전문가 자문단으로부터 조건부 허가 권고를 받은 바 있다. 자문단 다수는 논란이 됐던 고령자 접종 여부에 대해 고령자 제한 없이 투여를 할 수 있다는 의견을 냈다. 자문단은 ▲임상시험계획이 만 18세 이상 대상자에서 유효성 및 안전성을 확인하도록 설계된 점 ▲만 65세 이상을 포함한 전체 대상자에서 예방효과가 확인된 점 ▲백신 투여 후 면역반응이 성인과 유사한 점 ▲안전성 프로파일이 양호한 점 등을 이 같은 결정 이유라고 밝혔다.

최 교수는 “중요한 것은 우리가 유효하다고 또는 안전하다고 판단할 수 있는 그 기준을 충족했는가다”라며 “그러한 측면에서 다른 백신들과 마찬가지로 유효성과 안전성의 기준을 충족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이 정도면 유효하고 안전하다고 생각할 수 있는 그 기준을 모두 넘어섰기 때문에 안전하고 유효한 백신이라고 판단하고 있고, 그런 의미에서 접종이 가능하고 접종을 하시도록 권고하고 있다”고 했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이날부터 오는 28일까지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개발 백신 초도물량은 약 78만여명분인 157만회분(2회 접종)이 출하된다. 우선 접종 대상은 백신 접종에 동의한 요양병원과 노인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 등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28만9271명이다.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만 65세 이상에 대해선 안정성과 효능은 확인됐지만 고령자 접종 임상시험 3상 참여자가 660명(전체 7.4%)에 불과해 통계적으로 추가 효과 입증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일정을 조정했다. 이에 따라 65세 이상 요양병원·시설 대상자 37만6724명에 대한 백신 접종은 이르면 3월 말 다시 조정될 예정이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전문가 “AZ백신 논란 많지만 유효성·안전성 기준 충족…접종 권고”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카바니는 훈련에 복귀하여 크리스털 팰리스와 대결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파비오 카펠로,유벤투스는 항구에 대해 럭비를했다. 만두 및 키에사이 차이를 만들 수 있습니다 이대
네이 마르:나는 게시된 내에서 내 부상 및 얻지 못해 메시지를 말하고,어떻게 전문입니다. 아니요
Ole Gunnar Solscher:심사 위원의 작업은 매우 어렵고 추가 압력이 없습니다. 우리는 우리 자신의 결정을 내릴
Joan Laporta:선거에서 이기지 않으면 Messi 가 Barca 에 머물지 않을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그는 클럽의 수익의 30%를 제공합니다
Trent 했던 우상화 제라드 이후로 그 아이를,그리고 그는 동화 속에:그가 스티븐의 관심과 주장의 역할이다. 좋은 인연이야기
부상으로 인한 아자르의 회복이 지연됩니다. 아마 3 월 7 일 아틀레티코와 대결하지 않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