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윤건영 “대통령 G20회의장에 숨었나?…野 비아냥 정치 그만”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6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배제 조치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을 요구하는 야당을 향해 “대통령을 끌어들이는 비열한 정치를 그만두라”고 비판했다.

윤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에게 모든 이슈마다 입장을 내놓으라는 야당의 의도는 무엇이냐”며 이같이 밝혔다.

윤 의원은 “셀 수 없는 야당 인사들이 대통령 보고 왜 침묵하냐고 몰아붙이고 있다”며 “심지어는 숨어있다고 비아냥거리는 태도도 동일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을 정쟁의 한복판에 세워놓고 떼로 몰려들어 대통령과 진흙탕 싸움을 해보겠다는 것이 아니냐”며 “겉으로는 국민 핑계를 대지만 결국은 그 난장판을 통해 야당이 얻을 이득만 계산하고 있을 뿐”이라고 꼬집었다. 윤 의원은 “정말 대통령이 숨어 있습니까”라며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정상회의, G20 정상회의 등 세계 각국 정상과 화상으로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논의하고 기업을 만나 AI(인공지능) 국가전략의 현황을 살펴보고 한국판 뉴딜 정책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대통령의 행보는 야당의 눈에는 안 보이냐”고도 했다. 이어 “지난 1년간 온 국민이 함께 싸워 온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무섭다”며 “그런데도 지금 대통령이 할 일이 오직 서초동 검찰청에만 있냐”고 되물었다.

윤 의원은 “야당도 제발 국민을 봐달라”며 “하루하루 치열하게 일하는 대통령을 여의도 정치 한복판에 세워 놓고 막장 드라마를 찍겠다는 생각을 버려야 한다”고 했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윤건영 “대통령 G20회의장에 숨었나?…野 비아냥 정치 그만”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솔 스크 자에르에서 처음으로 리버풀을 이겼다. Mancunians 는 2018 년 3 월 이후 상대를 이기지 못했으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재생됩니다 서쪽에 있는 햄 1/8 최종 FA 컵 남자 도시와 스완 지,첼시-으로 반즐리
칼리아리는 2023 까지 디 프란체스코와 계약을 연장했다. 클럽은 7 연속 패배
Girona 게시 밈 고양이 함께 춤을 무늬 후 승리를 통해 에스파뇰
Levandovsky 는 자신의 경력 500 목표를 가지고있다. 만 호날두,메시고 이번 득점의 많은 현재의 선수
모드리치에 레알 마드리드 감독 Butragueno:같은 선수는 축구를 더 잘합니다. 그는 사실은 우리 팀에서 럭셔리
Neymar 는 Zlatan,베컴,부폰,웨아와 PSG 의 전설 분대에서 일곱 브라질을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