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LG전자 56명 임원 승진…신사업 발굴 전초기지 ‘북미이노베이션센터’ 설립

LG전자, 2021년 임원인사 및 조직개편 실시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이상규 사장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이상규 사장

LG전자가 26일 이사회를 열고 2021년 임원인사 및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상규 한국영업본부장(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고,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새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업계 선도 회사들과 협력하기 위한 ‘북미이노베이션센터’를 신설한다. 부사장 승진자는 3명(백승태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오세기 H&A연구센터장, 노진서 CSO부문)이다. 이 밖에 전무 9명, 상무 43명 등 총 56명에 대한 승진인사를 실시했다. LG전자는 “혁신과 변화를 주도할 수 있는 젊은 인재와 여성인재를 발굴하고 외부인재를 영입했다”며 “신규 임원 가운데 1970년 이후 출생자 비중이 지난해 57%에서 올해 72%로 크게 늘었다”고 말했다. LG전자는 전사 관점의 미래 준비를 위해 CSO(최고전략책임자)부문 산하에 북미이노베이션센터를 신설하기로 했다. 이 센터는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업계를 선도하는 회사들과 협력할 예정이다. 센터장으로 이석우 전무(전 미국 국립표준기술원 부국장· 전 백악관 IoT부문 대통령 혁신연구위원)를 영입했다. 조계완 기자 kyewan@hani.co.kr

Football news:

영스터가 아스날로 가기로 했어요 실 줄 것이 미드필드에서 임대지 않고 오른쪽에 구속
제노바 대통령:저는 쇼무로도프를 지키고자 합니다. 유벤투스는 우리에게 연락하지 않았다
리버풀은 프리미어 리그 마지막 87 샷 중 하나를 득점하지 않았습니다. 이 팀은 목표없이 4 연속 경기가
라 Sane:Pep 을 가르치고 그렇게 시작했을 듣고 작은 사람이 내 머리에
제이미 카라거:챔피언십은 리버풀에서 멀리 미끄러된다. 그들은 상위 4 에 들어가기에 대한 걱정 시작합니다,제목
리버풀은 69 프리미어 리그 게임(번리)에서 처음으로 안필드에서 잃었다. Klopp 의 팀은 아직 2021 에서 점수를 얻었습니다
세비야는 파푸 고메즈에 관심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