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미 하원 “트럼프 탄핵안 25일 상원 송부”

연합뉴스

‘내란 선동’ 혐의로 재임 중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탄핵 심판 절차가 다음주부터 본격 진행될 전망이다.

현지시각으로 22일 CNN방송과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상원 다수당인 민주당의 척 슈머 상원 원내대표는 이날 상원 연설에서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탄핵소추안을 오는 25일 상원으로 송부할 것이라고 밝혔다. 펠로시 의장 역시 전날 기자회견에서 “(탄핵안 송부가) 곧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슈머 대표는 “나는 탄핵소추안이 월요일(25일)에 상원에 전달될 것이라고 내게 알려준 펠로시 의장과 이야기를 나눴다”고 말했다. 그는 하원이 상원에 탄핵소추안을 제출하면 “상원은 도널드 트럼프에 대한 탄핵 심판을 진행할 것”이라며 “그것은 완전한 재판이 될 것이다. 공정한 재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슈머 대표는 상원의 탄핵 심판 과정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해 “유죄를 선고할 것인지 여부에 대한 투표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하원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임기를 7일 남긴 지난 13일 그에 대한 두 번째 탄핵소추안을 통과시켰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19년 말 ‘우크라이나 스캔들’로 탄핵소추안이 가결됐었다. 탄핵소추안이 상원으로 넘어가면 형사 재판 절차를 준용해 탄핵 여부를 판단할 탄핵심판이 진행된다.

기소를 맡아 혐의를 주장하는 검사 역할을 하원의 소추위원단이 하게 되며 상원 의원들은 배심원 역할을 한다. 연방 대법원장이 재판장을 맡아 심리를 진행한다. 탄핵안 찬성 정족수는 전체 100명 가운데 3분의 2인 67명이다. 현재 상원은 민주당과 공화당이 각각 50석씩 차지하고 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리즈는 Tuttosport 에 따르면 30 세의 수비수 Torino Nkulu
그가 나에게 화를내는 유일한 시간은 내가 그의 차의 테일 파이프에 주전자 휘파람을 넣을 때였다. 잉글리쉬 코치 글렌 로더가 사망했습니다
크 클래튼버그:는 나는 깜짝 놀라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허용하지 않았 킥 처벌이를 위해 명백한 재생의 손에 의해 허드슨-Odoi. 지 않는 방법에 임명한 후 VAR-미스터리
Lucas 스를 자신의 급여를 증가 15%,레알 마드리고 싶어 그것을 줄이기 위해 10%
아르테타는 바르셀로나를 이끌 수 있습니다. 그는 라포르테 후보입니다
Ismailov 는 Nurmagomedov 에게 Anzhi 를지지 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Habib 은 대답했습니다
Boyarintsev Nosta 에있는 시간에 관하여:야금술 식물은 그것의 폐의 정상에 내뿜고 있었다. 필드의 퇴적물은 때때로 떨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