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민화협 대표상임의장에 이종걸 전 의원

이종걸 신임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이종걸 신임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민족화해협력국민협의회(민화협)은 의장단 회의를 통해 만장일치로 이종걸 전 의원을 대표상임의장으로 선출했다고 6일 밝혔다. 앞서 민화협 대표상임의장을 맡았던 김홍걸 민주당 의원은 21대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지난달 10일 사직했다. 이 전 의원은 독립운동가였던 우당 이회영 선생의 손자로 16~20대 국회의원을 지낸 5선 의원 출신이다. 더불어민주당과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 등을 맡았다. 이회영 선생과 형제들은 일본강점기에 전 재산을 팔아 만주로 이주해 1919년 길림성에 ‘신흥무관학교’를 설립했다. 신흥무관학교 출신은 봉오동 전투와 청산리 전투 등 무장독립투쟁의 주역으로 활동했다. 민화협 신임 대표상임의장으로 선출된 이 전 의원은 “선조들이 조국광복을 위해 희생하신 것을 받들어, 그 분들의 염원이셨던 한반도 평화와 민족화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정환봉 기자 bonge@hani.co.kr

Football news:

영화에는 바이에른의 관심 Kramaric:내가 그를 알지 못 들은 그것에 대해 아무것도
우리는 챔피언스 리그의 그룹 단계에 세 개의 클럽이 있습니다. 어떻게 두 캠페인이 끝날 않았다?
전송에 술셔:뉴스 없음. 작업으로 우리가 무엇을,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팀
가르디올라는 것을 확인했 Zinchenko 에서 남자 도심
바이에른은 1 년에 5 트로피를 수상했다. 반복 기록 바르셀로나는 뮌헨에서 클럽 2020 년 다섯 번째 트로피를 수상 또 다른
영화했 5 트로피와 바이에른 후 40 일치
마르셀:알바로 곤잘레스는 인종 차별 주의자가 아닙니다. 그에 대한 비난은 불공평 근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