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미스터트롯' 김호중, 전 매니저에 피소…"터무니 없다" 반박

 김호중
김호중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4위를 차지한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전 소속사 매니저 A씨로부터 약정금 반환 청구 소송을 당했다. 김호중 측은 터무니 없는 주장이라는 입장이다.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A씨가 터무니 없는 주장을 하고 있다"고 반박했다.

이어 "A씨는 지난 4년 동안 행사를 하면서 번 돈에 대한 청구 소송을 하고 있다. 김호중이 400~500만원 정도 빚진 건 맞지만, 행사 수익을 따지면 오히려 우리가 억울한 상황이다"고 했다.

아울러 전 소속사들과 전속계약 기간 불이행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는 것에 대해서도 김호중 측은 "계약서가 있으면 가져오면 된다. 변호사에게 자료를 다 넘겼고 대응할 것이다"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앞서 A씨는 김호중이 별다른 언급 없이 현 소속사와 계약을 체결했다며 최근 창원지방법원 진주지원에 약정금 반환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Football news:

맨체스터 시티는 리버풀을위한 챔피언 쉽 복도를 배치
모하메드 살라:나는 오랜 시간 동안 리버풀에 머물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라 리가 대통령:많은 사람들이 휴식과 일정에 대해 이야기하여 필드에 실패를 정당화하려고합니다
그리즈만 리바우두:세계 챔피언과 수백만 달러의 전송이 마지막 순간에 만 나오는 이유를 모르겠어요
의사 소치다드:심각한 부상에서 어린. 우리는 현재 수술 옵션을 고려하고 있지 않습니다
클로프는 리버풀 챔피언이었습니다. 이제 당신의 차례입니다:게임 쇼 스포츠
발렌시아의 소유자의 딸:이 우리의 클럽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그것으로 원하는 무엇이든 할 수 있습니다. 팬들이 이해 못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