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모리셔스 총리 "좌초 일본 유조선 기름 유출은 멈춰…최악 시나리오 대비"

인근 해안에 좌초된 일본 선박에서 유출된 기름으로 해안 오염 피해를 입고 있는 인도양 섬나라 모리셔스 총리가 기름 유출은 멈췄지만 상황이 심각해 최악의 시나리오에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로이터, AP통신 등에 따르면 프라빈드 주그노트 모리셔스 총리는 일본 유조선 MV 와카시오 호가 아직 2천 톤의 기름을 싣고 있다면서, 배의 선체에 몇몇 균열이 보인다면서 결국 배가 쪼개질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이미 1천 톤 이상의 기름이 새어 나오면서 모리셔스 동부 해안으로 밀려와 산호초와 환초호 보호지구 등을 오염시키고 있는 실정입니다.

앞서 모리셔스의 지원 요청으로 인근 프랑스령 레위니옹 섬에서 전문가들이 합류해 새로운 기름 유출의 해안선 오염을 막기 위해 방책을 설치하고 있는 중입니다.

프랑스는 해군 함정과 군용기, 기술적 자문단까지 파견했습니다.

현재 헬기를 동원해 사고 선박의 기름을 실어나르는 한편 다른 배들도 접근해 호스로 기름을 옮겨내는 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일본도 사고 선박 소유 회사들이 배를 두 척 보냈고 6인의 전문가팀도 현장에 도착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고가 이미 2주 전 일본 배가 산호초에 좌초하면서 발생했지만 모리셔스 총리의 대응이 너무 늦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Football news:

햄스는 이미 에버튼에서 팬입니다:그는 5 중 4 골에 참여 깁스 빌 릭을 제거
리버풀은 울버햄프턴에서 조타의 구매를 발표
안드레아 피를로:그것은 레즈가 될 것이 앞으로 유벤투스
레즈와 비달 행의 세 번째 경기에 대한 바르셀로나의 입찰에 없습니다
리버풀에 페르난도 토레스:그것은 마법이었다. 그것처럼 보였다 할 수 있음
칸에 8:0 샬케:바이에른에 보여 동일한 게임이 지난 시즌
리버풀은 예기치 않게 41 만 파운드에 대한 늑대에서 또 다른 조타했다. 그는 불안정하지만 챔피언스 리그와 유로파 리그(축구 매니저)를 수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