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내 아이 아냐" 엄마 거짓말만 믿고…부실했던 학대 조사

<앵커>

여수의 한 아파트 냉장고에서 2년 전에 숨진 아기 시신이 발견되고 다른 두 아이는 쓰레기 더미 속에서 방치돼온 사건이 있었죠. 특히 어린 쌍둥이가 있을 거라는 주민 신고가 있었지만, 관련 기관들이 아이 엄마의 거짓말만 믿고 제대로 조사하지 않은 걸로 드러났습니다.

유수환 기자입니다.

<기자>

현관문부터 방 안까지 과자 봉지와 빈 깡통 같은 온갖 쓰레기가 가득합니다.

7살과 2살 짜리 아이들이 방치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되고 2주가 지난 뒤에 확인한 집안 모습입니다.

그리고 닷새 뒤 5톤 분량의 쓰레기를 치우면서도 주민센터와 아동전문기관은 냉장고의 아기 시신 존재를 몰랐습니다.

[동주민센터 관계자 : 쌍둥이에 대한 부분은 처음에는 그렇게 크게 염두에 안 뒀었어요.]

아동 학대 조사도 부실했습니다.

현장 조사에 나서고도 아이 어머니의 거짓말만 믿고 집안 확인을 하지 않았습니다.

[동주민센터 관계자 : 쌍둥이는 지인의 자녀라고, 자기 자녀가 아니다, 몸이 아파서 내가 한 명만 좀 보호하고 있다고….]

그러고도 일주일이 지나서야 경찰에 알렸습니다.

[전남 아동보호전문기관 관계자 : (경찰 신고도 6일 뒤에 하셨잖아요?) 조사 과정이기 때문에 말씀드리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아이 어머니가 2년 전 어느 날 퇴근해 보니 아이가 숨져 있었다고 주장한 가운데, 경찰은 시신을 유기한 이유를 확인 중입니다.

[동주민센터 관계자 : 미혼모 상태에서 또 다른 아이들을 임신했다는 것 자체가 사회적 시선이라든지 이런 게 너무 부담스러웠다고 하고….]

아이들에게는 외할아버지와 외할머니, 또 외삼촌이 있었는데 수년간 서로 왕래하지 않아 존재조차 몰랐던 걸로 전해졌습니다.

1차 부검 결과 숨진 아기의 몸에선 구타나 외부 충격 흔적은 없다는 소견이 나왔습니다.

Football news:

쿠만하기 전에 라요:컵은 가장 짧은 경로는 트로피지만,그것을하지 않았기 때문에 더 쉽게의 강등의 레알 마드리드와 아틀레티코
메시와 그의 가족은 프랑스어 수업을. 왜 도시로 가는 법을 가르쳐? Canal+자에 대해 앞으로 PSG
존슨에틴의 사임:세계에서의 결과,그것은 당신이 누군지는 중요하지 않은 씨 첼시는지
알렉산더 골로빈:코박은 유능한 전문가입니다. 우수한 작업과 그
무기고를 재생하려면 유로파 리그다 경기 벤피카와 중립지 분야 때문에 가능한 금지 비행하는 포르투갈
스캔들 이스탄불 베보 코치:투첼 연대를 표시하지 않았다. 나는 분노,나는 차별
그들은 대출을 가지고 있지만 바르셀로나는 12 월 6 개월 동안 선수를 지불하지 않았다. 클럽 약속을 지불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