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날씨] 14일 장맛비 아침에 대부분 그쳐…일부지역 계속

화요일인 14일 전날 내리던 비는 아침까지 대부분 그치겠으나 일부 지역에서는 계속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정체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을 받고, 정체전선은 제주도 남쪽해상으로 차차 남하한다며 이같이 발표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13일)부터 내리던 비는 오전 9시까지 대부분 지역에서 그칠 전망이다. 다만 충청남부는 낮 12시까지, 강원영동·남부내륙·경북동해안은 오후 6시까지 비가 내릴 전망이다.


특히 강원영동은 오전 9시까지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가 올 수 있어 비 피해 없도록 주의가 요구된다.
예상 강수량은 오후 6시까지 강원영동 30~80㎜, 서울·경기·충남·강원영서와 경북동해안, 울릉도·독도는 10~50㎜, 충북·제주도·서해5도·남부지방(경북동해안 제외)은 5~30㎜이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7~21도, 낮 최고기온은 20~24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18도 Δ인천 18도 Δ춘천 18도 Δ강릉 18도 Δ대전 19도 Δ대구 19도 Δ부산 19도 Δ전주 21도 Δ광주 20도 Δ제주 22도,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24도 Δ인천 24도 Δ춘천 22도 Δ강릉 21도 Δ대전 22도 Δ대구 23도 Δ부산 23도 Δ전주 23도 Δ광주 24도 Δ제주 24도다.

전국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순환으로 ‘좋음’ 수준일 것으로 전망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3.0m, 남해 앞바다 0.5~2.5m, 동해 앞바다 1.0~4.0m, 서해 먼바다 최고 3.0m, 남해 먼바다 최고 4.0m, 동해 먼 바다 최고 4.0m로 일겠다.

다음은 14일 지역별 날씨 예보.


- 서울·경기: 18~24도, 최고강수확률 70%
- 서해5도: 18~24도, 최고강수확률 60%
- 강원 영서: 18~22도, 최고강수확률 80%
- 강원 영동: 18~21도, 최고강수확률 80%
- 충청북도: 19~23도, 최고강수확률 70%
- 충청남도: 19~22도, 최고강수확률 70%
- 경상북도: 19~23도, 최고강수확률 80%
- 경상남도: 19~23도, 최고강수확률 60%
- 울릉·독도: 18~20도, 최고강수확률 80%
- 전라북도: 21~23도, 최고강수확률 70%
- 전라남도: 20~24도, 최고강수확률 60%
- 제주도: 22~24도, 최고강수확률 30%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날씨] 14일 장맛비 아침에 대부분 그쳐…일부지역 계속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메시는 볼 고통스러운. 그는 자신의 눈–절망에 목표와 지원,도움이되지 않았다
바르셀로나는 바바리아(파브리지오 로마노)에서 셀레나 2:8 이후에 해고 될 것입니다
Neymar 는 PSG 로 이동 한 후 처음으로 챔피언스 리그에서 바르셀로나보다 더 갔다
필립 쿠티뉴-바르셀로나에게 많은 고통을 가져 오는 악몽
바르토메우는 바르카의 미래에:다른 사람이 촬영 될 것입니다 동안 일부 결정은 이미 만들어졌다
토마스 뮬러:12 또는 15 바이에른 플레이어는 최고의 타이틀 가치가있다. 우린 결승전에서 이기러 왔어^. 바이에른 미드 필더 토마스 뮬러는 1/4 바르셀로나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8:2)에서 자신의 감정을 공유했습니다
한스-디터 영화:우리는 우리가 바르셀로나에 압력을 넣어 경우,우리는 기회가있을 것이라는 점을 알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