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날씨] 계속되는 장맛비…경기남부·강원남부 최대 200㎜

중부지방·전라도도 장맛비 계속
강원도·경상도 지역은 폭염특보
서울·경기남부 등 열대야 가능성
화요일인 11일에도 중부지방과 전라도, 경상북도 등을 중심으로 장맛비가 계속되겠다.

이날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면서 “중부지방과 전라도, 경북, 경남북서내륙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이어 “국지적으로 매우 강한 비가 내리면서 짧은 시간 동안에 하천이나 계곡의 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다”면서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번 비의 예상 강수량은 경기남부와 강원남부, 충청도, 전북에서 50~150㎜로 전망됐다. 일부 지역에서는 20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서울과 경기북부, 강원북부, 전남, 경상도, 제주도, 서해5도, 울릉도·독도는 30~8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도와 경상도, 전남동부내륙, 제주도는 이날 오전 11시를 기준으로 폭염특보도 발효되겠다. 오는 12일까지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는 곳도 있겠다.서울과 경기남부, 충남, 남부지방, 제주도 지역에는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는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24도, 수원 24도, 춘천 24도, 강릉 25도, 청주 25도, 대전 25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대구 26도, 부산 25도, 제주 27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수원 29도, 춘천 31도, 강릉 32도, 청주 29도, 대전 28도, 전주 30도, 광주 30도, 대구 34도, 부산 30도, 제주 33도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해상과 남해상, 동해상에서 시속 50~70㎞의 바람이 불면서 2~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날씨] 계속되는 장맛비…경기남부·강원남부 최대 200㎜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리그 컵에서 강등에 람파드:우리는 긍정적 인 태도를 유지해야합니다. 모든 것이 오는 경우 첼시의 점수를 둘째,점수를 선도하는
자연의 전화,당신은 무엇을 할 수 있습니까? 다이어는 이유를 설명했 실행하여 드레싱 룸 경기 중 첼시
무리뉴와 램파드는 승부 차기 전에 손을 흔들었다. 상반기에,그들은 싸움을했다
데스트 바르셀로나에 전송을 완료 스페인에 도착
리오넬 메시:내 실수에 대한 책임이 있습니다. 나는 강한 될 바르셀로나를 원했다
무링 갔다 드레싱 룸에서 77 분 거리의 첼시 게임을 가져 다시 다이어,누군가
남자 도시는 벤피카에서 루벤 디아스의 전송을 발표했다. 수비수는 6 년 계약을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