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애로부부' 황영진, 궁상 속터뷰→스튜디오 오열 "옷 안 빠는 것도 절약에 도움"

   
▲ SKY, 채널A '애로부부' 제공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개그맨 황영진이 

SKY와 채널A가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최근 핫한 트렌드로 떠오른 ‘캠핑’이 위험한 유혹으로 변한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져 버린 아내의 ‘애로드라마’를 다룬다. 또, 지난주 ‘궁상 속터뷰’로 10세 연하 아내 김다솜에게 고발당한 개그맨 황영진은 모두를 경악하게 한 절약 이야기만을 이어가는 듯했지만, 진짜 속사정을 공개하며 스튜디오를 ‘울음바다’로 만들었다.

19일 방송될 ‘애로부부’의 ‘애로드라마’ 예고편에는 주말이 되면 아이와 캠핑을 떠나는 자상한 남편 덕분에 ‘전쟁 같은 육아’에서 벗어나 더없이 행복해진 한 아내의 모습이 공개된다.

아내는 “모든 것이 완벽하다”며 조용한 집에서 환호했지만, MC 안선영은 “느낌이 싸하다”며 이 상황을 걱정했다. 예상대로 남편은 캠핑장에서 점점 ‘위험한 낭만’에 빠져들고 있었고, 아내는 “요즘 캠핑장이 불륜의 성지로 떠오르고 있대”라는 친구의 말을 듣게 됐다. 걱정스러운 마음에 남편이 있는 캠핑장을 찾아간 아내는 충격적인 현장을 목격하고 그대로 굳어버렸다.

한편 ‘속터뷰’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개그맨 황영진이 “돈을 아끼려면, 옷을 안 빠는 것도 도움이 돼요”라며 ‘궁상 예찬’을 이어간다. 그의 아내 김다솜이 두 귀를 의심하는 가운데, 스튜디오 MC들은 폭소했다. 그러나 황영진은 곧 진지한 표정으로 바뀌어 “저는 가난이 싫었던 것 같아요. 친구들이 ‘얘 거지’라고 놀려도... 그걸 집에 가서 얘기할 수 있는 사람이 없었어요”라고 고백했고, MC 최화정 홍진경 안선영은 다 함께 오열했다.

‘불륜 성지’가 돼 버린 캠핑장에서 벌어진 실화 기반 사연 ‘애로드라마’와 개그맨 황영진의 눈물과 궁상의 속터뷰는 4월 19일 월요일 밤 10시 SKY&채널A에서 방송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Football news:

첼시는 무패 행진을 7 경기로 연장했다. 다음-아스날과의 경기
라힘 스털링:나는 명백한 형벌을 가졌다. 왜 설정되지 않았는지 모르겠다
레알 마드리드가 될 수있는 기회를 가지고 지도자의 라 리가-감사를 바르셀로나의 완벽한 영으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토마스 투첼:시티가 페널티킥을 득점했다면 컴백의 기회는 없었을 것입니다. 첼시의 반응에 충격을 받았습니다
부스 케츠 진단을 받았 골절된 상 턱
투첼은 과르디올라에서 두 차례 연속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5 월 29 일
아스날은 5 년 연속 프리미어 리그 상위 4 위를 차지하지 못했다. 이번 시즌 FA 컵에서 4 위를 차지한 아스날 결승전은 벵거 감독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