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강철부대’ SDT 김민수, UDT 정종현 꺾고 본 미션 진출 “역시 인간 병기”

   
▲ 채널A '강철부대'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강철부대’ SDT 김민수가 UDT 정종현과의 권총 사격 미션에서 승리해 팀을 본 미션으로 이끌었다.

20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에서는 두 번째 데스매치행이 걸린 고난도 복합 미션 2라운드가 펼쳐졌다.

이날 최하위 결정전 2라운드인 권총 사격 미션은 SDT 김민수와 UDT 정종현이 대표로 나섰다. 선공을 펼치던 SDT 김민수는 먼저 사격에 한 차례 실패했고, UDT 정종현은 절호의 기회를 놓치지 않고 성공해 1점 앞서 나갔다. 

UDT 정종현이 좋은 흐름을 이어가던 도중 SDT 김민수는 총기 점검을 요청했다. 총기 점검 후 흐름은 완전 바뀌었고, SDT 김민수는 정종현을 따라잡은 뒤 승리했다. UDT 정종현은 “저 하나로 팀의 승패가 갈린다는 게 부담감이 컸다. 팀원들에게 미안했다”라고 패배 요인을 밝혔다.

김민수의 승리로 본 미션에 진출하게 된 SDT 팀은 “역시 인간 병기”라고 칭찬했으며, 이에 김민수는 “실력적인 것보다 운이 따라준 것 같다”라고 겸손함을 보였다.

한편 채널A ‘강철부대’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Football news:

Griezmann 말씀과 함께 해밀턴과 방문하이 메르세데스 상에서 스페인어 그랑프리
바르셀로나는 네이 마르가 그것을 사용했다고 느낀다. 그는 복귀하고 싶다고 말했지만 PSG(RAC1)와 계약을 연장했습니다
아스날 팬들에게 Aubameyang:우리는 당신에게 좋은 것을주고 싶었습니다. 나는 것만
아틀레티코는 캠프 누에서 잃지 않았다. Busquets 의 부상은 경기의 전환점(그리고 챔피언십 경주?)
Verratti 는 PSG 훈련에서 무릎 인대를 다쳤습니다. 에 참여 유로 여전히 문제
한 장의 그림에서 네이 마르의 계약. Mbappe 원하는 동일한 하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산초가 아닌 여름에 벨 링햄에 서명하고 싶습니다. 보루시아는 주드를 팔 생각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