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강철부대’ UDT 김상욱X특전사 박준우, 뜻밖의 브로맨스... 볼 뽀뽀 선사

   
▲ 채널A '강철부대'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강철부대’ UDT 김상욱과 특전사 박준우가 브로맨스를 선보였다.

11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에서는 부대의 생존이 걸린 야간 연합 작전이 진행됐다.

이날 육탄전의 마지막 미션인 타이어 격투에서 UDT 김상욱과 특전사 박준우는 막상막하의 대결을 펼쳤다. 김상욱과 체급 차이가 큰 박준우는 “힘으로는 당연히 안 될 것으로 판단했기에 그것을 조금 흔들어보려 노력했다”라며 반동을 이용해 무게중심을 낮춘 김상욱을 흔들었다.

앞서 꽤 손쉽게 승리를 차지했던 김상욱이지만, 박준우와의 대결에서는 어려움을 보였다. 그는 “제일 위협적이었다”라며 “힘을 당기기만 하는 게 아니라 힘을 줬다가 당겼다가 하더라”라고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상욱은 이번에도 승리하며, 특전사 4명을 올킬했다.

이후 김상욱은 패배해 누워있는 박준우 옆에 함께 드러누웠다. 이에 박준우는 김상욱의 볼에 뽀뽀해 전우애를 뽐내 시선을 모았다.

한편 채널A ‘강철부대’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Football news:

유로에서 전 유고 슬라비아 국가의 데뷔:슬로베니아와 세르비아 인의 광기(3:3),슈커와 밀로세비치의 목표. 지금-북 마케도니아
사람을 살 수 있는 파우 토레스의 경우 그들은 판매 Laporte
인테르는 9 천만유로에 라우타로를 팔 준비가 되었습니다
Verratti 될 수 있는 부분의 이탈리아의 입찰 얼굴 스위스
Trippier 에 영국팀:팀으로 우리는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
바르셀로나 발표하지 않습니다명의 새로운 계약으로 메시 동안 스트라이커 재생에 Copa America
Hames 비난 코치 직원의 콜롬비아의 불경 한 후에서 제외의 팀을 위해 미국 아메리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