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외국인 감염 막는다…구로·금천·영등포 선제검사·집중방역

서울시, 선별검사소 확대…밀집시설 일제점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명원 기자 = 27일 서울 중구 서울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시검사소에서 의료진이 검사를 받기위해 온 외국인과 검사를 진행 상담을 하고 있다.  2021.02.27. kmx1105@newsis.com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최근 외국인 노동자들이 일하는 일부 사업장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서울시가 외국인 밀집지역인 구로·금천·영등포구를 대상으로 집중 방역관리에 나선다.

서울시는 외국인노동자 근무 사업장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또 서울 거주 외국인 24만명을 대상으로 선제검사 참여도 독려할 계획이다.

시는 외국인 밀집지역과 외국인 노동자 다수 고용 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시 차원의 방역강화 대책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방역대책은 ▲외국인밀집지역(구로·금천·영등포구) 집중 방역관리 ▲외국인노동자 고용 주요 사업장(제조업, 건설업, 숙박업, 마사지업) 현장점검 ▲서울 거주 외국인 24만명 선제검사 홍보 등이 골자다.

시는 외국인 밀집 자치구인 구로·금천·영등포구를 중심으로 집중 방역관리를 추진한다.

시는 외국인주민 밀집 집단시설(사업장)을 중심으로 점검을 실시한다. 다만 외국인 거주 쉼터, 외국인커뮤니티, 외국인(등록) 단체·법인 등 방역 취약이 우려되는 대상지를 추가 발굴한다.

현재 3개 자치구의 경우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목요일·금요일에는 임시선별검사소를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주말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연장 운영 중이다.

시는 외국인노동자 다수 고용 주요 사업장은 현장방문 등을 통해 선제검사 안내와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확인한다.

시는 관계 부서와 산하 외국인노동자센터(6개소)를 통해 4개 업종(제조업, 건설업, 숙박업, 마사지업) 3000여개 사업장을 직접 방문해 종사자들이 안심하고 선제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독려할 계획이다.

특히 시 외국인다문화담당관은 서울 내 404개 마사지업소를 대상으로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9일까지 3주간 현장점검을 진행 중이다.

시는 또 자치구와 서울 내 거주 외국인 24만 명을 대상으로 '한집에 한사람' 선제검사 참여를 홍보할 예정이다.

송다영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서울에 거주하는 외국인주민의 코로나19 검사율을 높이기 위해 외국인밀집지역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시간을 확대하고 주말에도 운영을 이어가고 있다"며 "지속적인 홍보와 현장점검을 통해 방역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외국인주민의 안전한 생활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Football news:

레알 마드리드 선수는 챔피언스 리그 또는 라 리가 우승에 대한 보너스를 거부합니다. 클럽을 저장할 것이 30 만 유로
지네딘 지단:나는 레알 마드리드를 코치하는 것이 운이 좋았다. 하지만 나는 끔찍한 코치지만,가장 좋
스웨덴은 팬들을위한 경기장을 열었지만 지금까지는 8(!)사람들은 경기에 참석할 수 있습니다. 비록 다른 곳에서는 5 천으로갑니다
호날두를 놓치는 경기와 함께 Atalanta 으로 인해 근육 부상
아스날,라치오,울버햄프턴은 야 렘 추크에 관심이 있습니다. Gent 원 15-20 백만 유로를 위한 그들의 최고 득점
바이에른은 Choupo-Moting 과의 계약을 연장 할 예정이다. 스트라이커는 정기적으로 플레이하고 싶어합니다
야야 투레:바르셀로나에서 코치로 일하고 싶습니다. 나는 아주 많은 사랑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