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前 비투비 멤버 정일훈, ‘마약흡입’ 1심 실형에 불복·항소

전 비투비 멤버 정일훈. 국민일보DB

대마초를 상습 흡입한 혐의로 1심서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된 비투비 전 멤버 정일훈(27)이 항소했다.

14일 정씨의 변호인은 1심 판결에 불복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양철한 부장판사)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정씨는 지난 2016년 7월부터 2019년 1월까지 총 161차례에 걸쳐 1억3300여만원어치 대마를 매수·흡입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정씨는 지난해 12월 마약 혐의가 알려지면서 그룹에서 탈퇴했다.

정씨는 재판 과정에서 혐의를 인정하면서도 선처를 호소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지난 10일 선고 공판에서 징역 2년과 추징금 1억 3300여만원을 선고하고, 불구속 상태로 재판 받던 정씨를 법정 구속했다.

정씨와 함께 재판에 넘겨진 공범 7명은 대마 구매와 흡입 횟수에 따라 징역 1년 6개월∼2년의 실형 또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3년 등을 선고받았다.

노유림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Football news:

바이어로 이동한 훈련 프로 인해 폭발 화학 공장에 레버쿠젠
토트넘은 알더바이렐드를 카타르의 알두하일에게 팔았다. 이번 거래는 1300 만 파운드로 추산됩니다
Varane 의 판매는 레알 마드리드가 Mbappe 에 서명 할 계획의 일부입니다. 클럽을 구입하지 않는 플레이어에 대한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PSG 앞으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린가드,텔레,존스,돌롯,제임스,윌리엄스,페레이라를 판매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무술의 출발이 가능합니다
바르셀로나 지원되는 모립 후 모:소셜 네트워크에 우리가 사랑하는 축구와의 싸움에 대해 인종주의
가 있었의 사진은 푸른 멀의 유니폼이 레알 마드리드 오렌지 삽입 및래피 패턴
최고 30 가장 빠른 축구 선수가 세계에서(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