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삼성물산, 자매마을 추석 직거래 장터 운영


삼성물산은 자매결연을 맺은 마을과 함께 추석 직거래 장터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삼성물산에 따르면 건설부문의 경우 지난 10일부터 추석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건설·상사·리조트부문 자매마을 5곳에서 추천한 특산품 14가지를 판매, 서울 상일동 사옥 지하 1층 사내식당 앞에서는 특산물 전시와 시식을 진행 중이다.

상사부문은 11일부터 자매마을 농산물 9종을 판매하고 있다. 14일까지 견본품 전시를 통해 임직원들이 직접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리조트부문도 같은 날부터 자매마을인 홍천 바회마을 특산품인 감자와 더덕을 판매 중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추석 직거래 장터는 자매마을이 상품 판매량을 늘릴 수 있다”며 “임직원들은 질 좋은 농산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어 좋은 상생의 장”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물산은 자매마을에서 진행하는 봉사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건설부문은 지난 6월 충북 보은과 강원 홍천의 자매마을을 찾아 농가 일손을 돕고 마을공원 조성활동을 실시했다. 오는 11월에는 자매마을에서 구입한 김장재료로 김장 담그기 봉사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상사부문은 충북 진천군 백곡면 자매마을을 방문해 농산품 수확, 농지 정리 등 농가 일을 돕는 봉사활동에 나섰다. 지난 3월부터 현재까지 총 5차례 봉사단이 방문했으며 10월과 11월에도 4차례 더 방문해 일손을 도울 계획이다. 리조트부문은 홍천 자매마을 농번기와 수확기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김장 봉사활동에 쓰이는 배추와 무도 자매마을 제품으로 활용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삼성물산, 자매마을 추석 직거래 장터 운영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벤제마 전 요원:카림은 리옹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나도 그가 원하는 걸 알아^ . 카림 자지리,레알 마드리드의 전 에이전트 캐림 벤제마는 리옹 플레이어의 복귀에 대해 이야기했다
아스날은 21 세의 전 수비수 사레와 회담을 했다
바르셀로나 라 리가 우승하지 않는 경우에 세티엔에:나는 책임의 몫을 부담,하지만 모든
조안 라포타:내가 자비 였다면 나는이 경영하에 바르셀로나에 가지 않을 것이다
바이에른,아틀레티코,에버튼은 자아에 관심이 있습니다
Joan Laporta:Messi 는 역사상 최고입니다. 우리는 그것을 위해 적절한 조건을 만들어야합니다
예약 베르가윈에 무리뉴:클로프,펩,램파드는 이러한 질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