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세븐일레븐, 봉투 年 1억1000만개 친환경 교체


세븐일레븐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으로 10% 자연분해 되는 친환경 봉투로 전환한다고 16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기존 재고를 소진한 뒤 다음달 중순부터 모든 가맹점에서 친환경 봉투로 대체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전국 가맹점에 공급되는 일회용 비닐봉투 양은 1년에 약 1억1000만개에 이른다. 이를 친환경 봉투로 전면 전환하면 한 해 탄소배출량 4620t을 절감할 수 있다. 이는 30년생 소나무 70만 그루를 심는 효과를 낸다. 새롭게 적용되는 친환경 봉투는 땅에 묻으면 180일 안에 물과 이산화탄소를 통해 자연 분해돼 일반쓰레기로 버릴 수 있다. 이 봉투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지역 환경오염과 유해물질 최소화를 위한 환경마크 인증을 받았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Football news:

토렌트 알렉산더-아놀드:리버풀은 트로피를 목표로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승리하려면 가능한 한 많은 이번 시즌
가브리엘 마르티넬리:아스날이 세계 최고의 팀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많은 설정에서 지난 시즌이 끝
아스날은 자카에게 급여 인상과 함께 새로운 계약을 제안했다. 로마는 선수를 주장
메달 순위의 올림픽 게임-2020:중국은 보안 첫 번째 장소,러시아 돌진으로 세 가지지 4 개의 금 미국
트렌트는 2025 년까지 리버풀과 계약을 맺었습니다
올브라이튼은 2024 년까지 레스터와의 계약을 연장했다. 그는 2014 년부터 팀에 있었다
유브,바르카,레알 마드리드의 성명서:우리는 슈퍼 리그의 성공을 믿습니다. UEFA 독점의 해악은 축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