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샌디에이고 김하성, 텍사스전 3타수 1안타…2루 수비도 깔끔

미국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또다시 안타를 생산하며 새 시즌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김하성은 오늘(5일)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범경기 텍사스 레인저스와 경기에 2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2일 빅리그 시범경기 첫 안타를 신고했던 김하성은 3일 만에 다시 안타를 생산했습니다.

시범경기 타율은 0.167에서 0.222(9타수 2안타)로 상승했습니다.

김하성은 1회 초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조 팔룸보를 상대로 3루 방면 내야 안타를 만들었습니다.

김하성은 닉 타니엘루의 홈런 때 홈을 밟아 득점도 기록했습니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선 파울 플라이, 5회 세 번째 타석에선 우익수 뜬공으로 아웃됐습니다.

수비에서는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는 4회 말 1사에서 상대 팀 네이트 로의 땅볼을 잡아 1루로 매끄럽게 던졌습니다.

김하성은 5회 말 수비에서 대수비로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습니다.

김하성이 올 시즌 시범경기에서 2루수로 출전한 건 처음입니다.

그는 올 시즌 제이크 크로넨워스와 2루수 자리를 놓고 경쟁합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Football news:

레알 마드리드는 킬링 센터 인 Modric-Casemiro-Kroos 를 6 천만 유로에 모았습니다. 심지어 루카 조빅은 더 가치가 있었다
지단에 0:0 리버풀:우리를 타고 폭풍의 자랑이 될 수 있습 우리의 성능
2 프리미어 리그 클럽에서 재생됩의 준결승전 챔피언스리그에는 2 시간이 3 시즌
공 하는 유명한 지단:많은 주인이 레알 마드리드에서 하지만 대부분의 모든 나는 같은 성격의 사람들
엠레 캔:우리는 아마도 세계 최고의 팀과 대결했을 것입니다. 우리는 자신의 자랑이 될 수 있
펩은 챔피언스 리그의 저주를 깨뜨렸다:그는 5 년 만에 처음으로 시티를 준결승에 진출시켰다. 만 4 플레이어에 남아 있는 클럽에서(그리고 첫번째)시간 클럽
위르겐 클롭:리버풀은 레알 마드리드에게 나쁜 느낌을주었습니다. 우리는 잘 연주하지 않았다,그러나 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