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싸게 판다고? 추석 앞두고 인터넷 사기 ‘주의’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상품권이나 승차권 등을 싸게 판다고 현혹하는 인터넷 사기와 택배 송장 조회를 가장한 스미싱 사기 범죄가 기승을 부린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17일 경기남부경찰청에 따르면 지난달 말까지 올해 1만3540건의 인터넷 사기 범죄가 발생해 지난해 같은 기간 1만3228건보다 2.4% 늘었다.

지난 설 연휴 기간 경기 남부지역에서는 직거래장터 앱으로 백화점 모바일 상품권 판매글을 게시해 27명으로부터 7300여만원을 가로챈 사기범이 검거됐다.

대형택배업체를 가장한 택배 스미싱 문자를 클릭하면 개인정보가 유출되거나 소액결제가 된 피해도 11건이나 있었다.

경찰은 인터넷 직거래 때 현금거래나 계좌이체보다 안전거래 사이트(에스크로)를 이용하는 것이 피해 위험성을 줄일 수 있다고 당부했다.

또 경찰청에서 운영하는 사이버캅 모바일 앱으로 판매자 연락처와 계좌번호 조회도 피해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경찰 관계자는 “인터넷사기와 스미싱은 피해 회복이 어려운만큼 예방이 중요하다”며 “출처가 불분명한 문자메시지는 클릭 하지 말고, 휴대폰 소액결제를 사전에 차단하는 등 간단한 주의 사항만 실천해도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수원=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싸게 판다고? 추석 앞두고 인터넷 사기 ‘주의’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Ocampos 았다 모든 것에 대한 승리는 알카사르 및 세비야 대성당:첫번째이었고,그 후 그는 골키퍼의 저지와에서 101 분 끌고 킥의 골키퍼 Eibar
피자로는 선수로 경력을 끝냈어요 베르더의 선수들이 경기 후에 그를 팔로 찔렀어^. 클라우디오 피자로가 하이덴하임과의 경기를 위해 남겼습니다^. 이 게임은 41 세 페루의 마지막이었다. 그는 자신의 축구 경력을 마쳤다
아이토 카란카:레알 마드리드가 이기면,그들은 항상 심판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겐두사 2 주 아르테타의 결정에 따라 아스날과 훈련. 런던은 그것을 판매할 수 있습니다
알렉산더 엘라긴:당신은 여자와 남자,여자를 가진 여자를 살고 싶은 경우-라이브! 그러나 아이들을 포함하지 마십시오
피자가 끝냈어 그는 베르더에 4 번 와서 여기에 전설이되었습니다
아들과의 싸움에 대한 Lloris:그것은 축구의 일부입니다. 때때로 이런 일이 발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