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서지현 검사는 왜 박원순 고소자에 침묵하나” 목소리 나와

서지현 검사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여성폭력근절특별위원회 주최로 열린 '미투1년, 지금까지의 변화 그리고 나아가야 할 방향' 좌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뉴시스

검찰 내 성추행 피해 사실을 폭로하며 국내 ‘미투 운동’을 촉발했던 서지현 검사(법무부 양성평등정책 특별자문관 검사)를 향해 ‘왜 박원순 서울시장 성추행 건에 대해서는 침묵하느냐’는 지적이 나왔다.

장부승 일본 관서외국어대 정치학 교수는 11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지금 이 나라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에 대해 한 마디 하셔야 될 분이 계시면 바로 서지현 검사님”이라며 “지금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장을 치른다는데 어떻게 생각하시느냐”고 물었다. 이어 “안태근 전 검사장이 만약 극단적 선택을 했다면 검찰장으로 5일장 치러야 하는 거였나요”라고 재차 물었다.

안 전 검사장은 2010년 10월 30일 한 장례식장에서 옆자리에 앉은 서 검사를 성추행했다. 이후 서 검사가 이를 문제삼으려 하자 2014년 4월 정기사무감사와 2015년 8월 정기인사에서 서 검사에게 인사 불이익을 준 혐의로 기소됐다.

장부승 교수. KBS 캡처

장 교수는 “지금 박 시장을 고소한 그 분의 심정을 대한민국에서 가장 절절히 공감하고 이해해주실 분은 바로 서 검사님”이라며 “서 검사님은 지금 법무부 양성평등정책 특별자문관이다. 지금 이 상황에 대해 뭐라 한마디만 해달라”고 했다.

그는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 정부 법무부에서 고위공직을 맡고 계시기 때문에 민주당에 까방권을 주시는 거냐”라며 “민주당 고위 당직자들이 지금 박 시장을 형사 고소한 피해자에 대해 일언반구 없는 것은 어떻게 평가하느냐”고 서 검사에게 직언했다. 또 “설마 이 문제는 내가 피해자 아니니 잘 모르겠다고 그냥 침묵하는 건 아니시겠죠”라며 “서 검사님의 용기있는 발언 고대하겠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서 검사는 지난 9일 오후 6시53분 자신의 페이스북에 ‘하아’라는 글을 올린 이후 게시물을 올리지 않고 있다. 당시는 박 시장에 대한 실종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색하고 있을 때였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Football news:

보루시아 산초가 머물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는 2023 년 전까지 계약을 연장했다
인터는 스몰 링을 위해 20+5 백만 유로를 지불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레 완도 스키는 챔피언스 리그 최고의 선수입니다. 그는 메시와 호날두보다 앞서 있었다
라이프 치히-아틀레티코 경기는 마드리드 선수의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불구하고 재조정되지 않을 것입니다
야닉 페레이라 카라스코:아틀레티코는 결승전에서 두 패배 후 챔피언스 리그 우승을 기록했다
산초는 보루시아와 훈련 캠프로 날아 갔다. 그는 아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동하지 않습니다
바이에른은 챔피언스 리그 유니폼을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