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스타벅스 측 “사유리에 수기 작성 요청…고객 모두 동일한 안내”

방송인 사유리가 아파트 화재로 아들과 카페로 긴급대피를 했지만 휴대폰이 없어 QR코드 체크인을 못해 카페에 있을 수 없었다고 해 논란이 있었던 가운데, 커피 프랜차이즈 스타벅스가 이와 관련해 해명했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24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정부 방역 지침에 따라 사유리 씨에게 QR코드 체크 혹은 신분증 확인 후 수기명부 작성을 정중하게 안내했으며 이날 화재로 인해 방문한 다른 고객들에게도 동일하게 안내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사유리는 신분증도 들고 나오지 못해 수기명부 작성을 하지 못했다는 게 스타벅스의 입장이다. 스타벅스 측은 “본인의 주민등록번호를 적지 않고 가시는 고객들이 있어 신분증 확인을 꼭 해야 했기 때문에 어쩔 수가 없었다”라고 말했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이어 “정부 방역 지침을 최대한 준수하고자 노력한 부분으로 이해를 부탁드리며 향후 다양한 관점에서 매장 이용과 관련된 여러 대안을 검토하고 논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앞서 사유리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파트 지하에서 화재가 나서 아들과 함께 집밖에 있는 카페로 대피를 하려고 했으나 휴대폰을 두고 와 QR코드 체크인을 못해 카페 실내에 있을 수 없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사유리는 “그 직원을 비판하려는 것은 아니다”라며 “아이가 추워 떨고 있는 상황이라면 휴대전화가 없다는 이유로 매장에서 내보내지 않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스타벅스 측 “사유리에 수기 작성 요청…고객 모두 동일한 안내”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Tuchel-Werner:Timo,당신은 오른쪽에서 연주합니다. 당신은 1/4 시간 동안 왼쪽으로 놀았습니다. 이해가 안돼?
리버풀은 7 포인트 뒤에는 챔피언스 리그 영역,8 포인트 뒤에 잃어버린 사람
네이 마르에 대해 재생할 수 있습니다 바르셀로나에 대한 약 30 분
벤피카가 제공 샌디에이고 코스타로 2 년 계약으로 급여의 3 백만 유로에 해당
티에리 헨리:펩은 전술에 사로 잡혀있다. 그는 보고를 변경하려고 많은 일들이 그것이 문제가 될 수 있습
Cavani 는 Boca Juniors 와의 계약에 가깝습니다. 그가 떠나고 싶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여름
Pep 에 대한 긍정적 인 균형을 가진 세계에는 6 명의 코치 만 있습니다. 의 지도자 평가-Su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