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신현준 측 "독촉? 비합리적 정산? 갑질 문자 악의적 편집→증거수집+법적 대응"[종합]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배우 신현준 측이 매니저 갑질 논란에 대해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지난 주말 방송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데뷔 최초로 육아 과정을 공개한 신현준을 향한 하차 여론이 일어나자 직접 해명에 나선 것.

신현준 소속사 에이치제이필름 측은 13일 공식 입장을 통해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 전 매니저 김광섭씨를 관련하여 10년도 더 된 일의 진위를 파악하고 증거를 수집하는데 시간이 걸렸다"고 운을 뗐다. 이어 "현준 배우의 가족 공개를 앞두고 배우의 가족 뿐 아닌 프로그램 제작에 힘써주시는 다른 여러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게 하기위해 대응하는데 매우 조심스럽고 소극적일수 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에이치제이필름 측은 "금일 기사에서 공개했다는 문자내용이라는 것도 친한 사적인 관계자간이라면 문제가 안될 일상적인 대화 마저도 부분 부분 악의적으로 발췌, 편집하여 당시 상황을 거짓으로 설명한다면, 이제는 저희도 더 이상 인내하기가 어렵다"고 반박 입장을 내는 이유를 전했다.

또한 "김광섭과 신현준의 관계는 친구로 시작돼 매니저로 발전돼 첫 몇년간은 신현준의 매니저 일을 보았다"며 "헤어지고 만나는 과정을 반복하다 에이전트 개념으로 관계를 이어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광섭은 연예기획사 스타브라더스 대표로서 연예인들의 매니저를 고용하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동안 그가 주장하는대로 신현준 매니저가 20번씩 바뀌지도 않았지만 여러 번 바뀐데에는 김광섭대표의 여러건의 직원(매니저) 임금 미지급과 임금체불에 의한것입니다. 증거제출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분이 얘기하는 1/10 배분은 거짓이며 계약서도 없으며 한번도 이런 조건을 구두로라도 약속한적이 없다"며 "오늘 자기 스스로 공개한 문자만 봐도 1/10 배분으로 정해졌었다면 '나는 몇프로 받냐?'라는 질문이 있을수 없다"고 설명했다.

문자로 채근하는 부분은 "비즈니스로 관계된 여러 사람들이 기다리는데 일을 빨리 해결해달라고 독촉한 것"이라며 "그것이 갑질이냐"고 반문했다.

에이치제이필름은 "이 사건으로 인해 김광섭에게 피해받은 많은 피해자분들을 만나고 정말 너무나 많은 증거를 수집했다"며 "에이치제이필름과 신현준씨는 거짓이 아닌 진실로 대응을 하겠다. 모두 설명을 드리고 오히려 친구 때문에 신현준씨가 얼마나 마음고생이 심했는지도 알게 되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렇게 거짓투성이인 김광섭은 물론이고, 이 사람이 제공하는 허위사실에 뇌동하여 유포하는 행위에 대하여도 법적인 책임을 지게 하겠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이날 한 매체는 김광섭 씨가 공개한 신현준과의 문자 내용을 전하며 독촉과 비 합리적인 정산과정을 보여줬다고 보도했다. 공개된 문자에서 신현준은 "나는 몇 프로 받냐"는 김 대표의 물음에 대해 "너 하는 거 봐서"라고 대답했다. 해당 팬미팅은 투자가 진행되지 않아 성사되지 않았지만 업무와 관련된 정산들이 비체계적으로 진행됐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라고 보도해 논란이 일었다.

▶이하 신현준 소속사 입장 전문

신현준 소속사 에이치제이필름 입니다.

우선 여러모로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김광섭씨를 관련하여 10년도 더 된 일의 진위를 파악하고 증거를 수집하는데 시간이 걸렸습니다.

또한 신현준 배우의 가족 공개를 앞두고 배우의 가족 뿐 아닌 프로그램 제작에 힘써주시는 다른 여러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게 하기위해 대응하는데 매우 조심스럽고 소극적일수 밖에 없었습니다.

금일 기사에서 공개했다는 문자내용이라는 것도 친한 사적인 관계자간이라면 문제가 안될 일상적인 대화 마저도 부분 부분 악의적으로 발췌, 편집하여 당시 상황을 거짓으로 설명한다면, 이제는 저희도 더 이상 인내하기가 어렵습니다.

우선 김광섭과 신현준의 관계를 설명 드려야 할것같습니다. 친구로 시작된 관계에서 매니저로 발전되어 첫 몇년간은 신현준의 매니저 일을 보았습니다. 그 이후에 수년간은 헤어지기도 하고 다시 만난 2010년부터 마지막 6년 정도간은 김광섭이 대표로 있는 스타브라더스 와 함께 일했습니다. 김광섭은 연예기획사 스타브라더스 대표로서 연예인들의 매니저를 고용하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동안 그가 주장하는대로 신현준 매니저가 20번씩 바뀌지도 않았지만 여러 번 바뀐데에는 김광섭대표의 여러건의 직원(매니저) 임금 미지급과 임금체불에 의한것입니다. 증거제출하겠습니다.

그 6년 동안은 대외적으로만 매니지먼트 대표와 소속 연예인이었지만 신현준은 회사를 차린 친구를 도와준다는 마음에 스타브라더스에 소속 연예인인것으로 이름을 올리게 해줬던것입니다.

신현준과 김광섭은 신의를 기반하여 수시로 일을 건당 봐주는 에이전트 개념이었습니다. 수수료 수준도 건당 달랐습니다. 김광섭씨는 심지어 한때 신용불량자이어서 돈거래는 현금으로 한 것이 대부분입니다.

이분이 얘기하는 1/10 배분은 거짓이며 계약서도 없으며 한번도 이런 조건을 구두로라도 약속한적이 없습니다. 오늘 자기 스스로 공개한 문자만 봐도 1/10 배분으로 정해졌었다면 "나는 몇프로 받냐???" 라는 질문이 있을수 없습니다.

신현준은 김광섭씨가 회사 운영을 열심히 하지 않고 유흥과 터무니 없는 사업시도에만 빠져있는 친구를 보며 굉장히 안타까워하며 채근을 할때도 있었고 화를 낼때도 있었으며 어떤때는 격려하기도 했습니다.

그가 스스로 공개한 여러건의 문자를 통해 알수 있듯이 얼마나 일이 늦고 연락이 안되는 사람인지 입증이 되지 않았습니까. 모두들 비즈니스로 기다리고 있는데 일을 빨리 해결해달라고 하는것도 죄가 되는 세상입니까. 그것도 갑질입니까.

에이치제이필름은 이 사건으로 인해 김광섭에게 피해받은 많은 피해자분들을 만나고 정말 너무나 많은 증거를 수집했습니다.

에이치제이필름과 신현준씨는 거짓이 아닌 진실로 대응을 하겠습니다. 모두 설명을 드리고 오히려 친구 때문에 신현준씨가 얼마나 마음고생이 심했는지도 알게 되실겁니다.

신현준씨가 사과를 드릴께 있다면 과거에 이런 사람을 친구라고 믿고 같이 일한것에 대해 너무나도 후회하고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요사이 여러가지 사건들로 국민들께서는 안 그래도 정신 없습니다. 지금 두 사람간의 말도 안되는 불미스러운 일로 모두에게 피로감만 더해 드려서 정말 죄송합니다.

이렇게 거짓투성이인 김광섭은 물론이고, 이 사람이 제공하는 허위사실에 뇌동하여 유포하는 행위에 대하여도 법적인 책임을 지게 하겠습니다.

에이치제이필름

Football news:

레알 마드리드 미드 필더 오스카 로드리게스는 비야 레알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호날두는 챔피언스 리그(프랑스 축구)에서 유벤투스-로코 경기 후 PSG 로 이동하고자하는 말했다
보루시아에 대한 헤네시의 말에 마테우스:바이에른은 매년 챔피언스 리그 우승 싶어하지만,그 컵 매 2 년 걸릴 정상입니다
Safonov 는 2019/20 시즌 크라스노다르의 최고의 선수입니다
쥬브 전에 디페이:리옹이 1/4 그것을 만드는 경우,그것은 심각한 입찰이 될 것입니다
에 Adebayor 도시-실제 경기:마드리드는 라인업 호날두와 함께 좋아하는 것입니다. 이 기계 목표입니다
Lovren 은 Loko 에 대한 경기에서 Zenit 에 데뷔 할 것이며 Lunev 는 부상으로 인해 재생되지 않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