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An article was changed on the original website An article was changed on the original website

트럼프, ‘취임 500일’에 자화자찬…“어떤 대통령보다 큰 성과”


취임 500일을 맞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역대 어떤 대통령보다 많은 것을 해냈다”며 자화자찬에 나섰다.

트럼프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오늘이 집무실에서 보내는 나의 500번째 날”이라며 “역대 대통령이 같은 기간에 했던 것보다 (내가) 더 많은 것을 성취했다고 많은 사람들이 믿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대규모 세금 삭감 및 규제 철폐, 낮은 범죄율과 불법 이민율, 국경 강화, 최저 실업률 등 경제적인 성과 등을 들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의 제임스 프리먼이 “지금은 일자리 찾기에 최적의 시기”라고 말한 것을 인용하기도 했다.

이어 오바마케어 폐지를 위한 노력을 언급하며 “한 명을 제외한 우리는 1조달러 이상을 절약하게 해줄 오바마케어를 폐지하고 이를 대체할 법안 마련을 위해 노력했다”며 “어떻게든 잘 될 것”이라고 말했다. 더힐 등은 지난해 7월 의회 표결에서 반대표를 던진 존 매케인 공화당 상원의원을 겨냥한 발언이라고 해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바마케어보다)비용이 적게 드는 계획이 이번 달에 발표될 것”이라며 “약값은 내려가고 있고 ‘시도할 권리 법안(Right to Try)’이 시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도할 권리 법안’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30일 서명한 법안으로 치료제가 없는 말기 환자가 실험 중인 약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트럼프, ‘취임 500일’에 자화자찬…“어떤 대통령보다 큰 성과”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강도에 대한 리비:팬들과 피렌체 나를 지원합니다. 피오렌티나 영원히!
비니시우스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부정적인 테스트. 그는 처마와 함께 플레이 할 수있을 것입니다
토너먼트-MLS 의 반환은 여전히 실패입니다. 지출 플로리다에서(7-11 천가지 경우 하루에),플레이어는 두려워하의 바이러스 및 불평에 대한 음식
지네딘 지단:나는 진짜 아직 아무것도 수상하지 않은 말을 피곤 해요. 다음 결승전에 앞서
데이비드 실바:나는 인간의 도시💙을 그리워합니다
조반니 시모네:나는 내 아버지의 지침하에 연주하고 싶습니다. 나는 아틀레티코의 꿈
맥과이어에 반 데르 바트:그는 매일 그의 아내를 알려줍니다:나는 망쳐,하지만 난 여전히 많은 돈을 받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