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통영시장 선거, 정책공약 대결 돋보인다 VS 선심성·실현 희박 공약 비난

associate_pic
【통영=뉴시스】신정철 기자 = 이번 6.13통영시장 선거는 역대 통영시장 선거와는 달리 후보자간 정책 공약 대결이 돋 보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강석주 통영시장 후보가 지난달 1일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노동친화도시 및 일자리 창출 경제정책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2018.06.05.(사진=뉴시스DB)  sin@newsis.com
【통영=뉴시스】신정철 기자 = 이번 6.13통영시장 선거에서는 역대 통영시장 선거와는 달리 후보자간 정책공약 대결이 돋 보이고 있다.

 6명의 후보자 가운데 3강 후보인 더불어민주당 강석주 후보, 자유한국당 강석우 후보, 무소속 진의장 후보는 지난 5월 1일부터 매주 1회꼴로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책 공약을 발표했다. 

  이에대해 통영시청 공무원은 물론 시민들은 “고무적인 일이다. 구태의연한 선거에서 뭔가 달라지고 있다”며 반기는 분위가 많다.

 이에반해 황당무개하고 예산문제나 환경, 지방 시장으로 할 수 없는 공약들, 구태의연하고 실현 가능이 희박한 공약들이 많다는 비난도 있다.

 이번 정책공약 대결의 불을 지핀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강석주 후보와 무소속 진의장 후보다.

 강석주 후보는 지난달 1일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지회견을 갖고 “일하는 사람들의 든든한 벗이 되겠다”며 노동 친화 도시·좋은 일자리 창출에 대한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무소속 진의장 후보도 자신이 직접 경험한 평양 방문 등을 바탕으로한 남북교류협력 방안을 공약으르 내놓았다.

 지금까지 각 후보들이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한 공약들과 선거공보에 적시한 공약들 가운데 이슈가 될만한 공약은 다음과 같다. 

    더불어민주당 강석주 후보의 ‘청년사회상속제’, 자유한국당 강석우 후보의 ‘중국 재벌 별장 건설’, 무소속 진의장 후보의 ‘통영 섬에 세계적 아이돌을 데려 오겠다’는 것 등이다.


associate_pic
【통영=뉴시스】신정철 기자 = 6.13전국동시지방선거 통영시장 선거에는 총 6명의 후보자가 출마했고, 이들 후보들의 정책공약 대결이 볼 만 하다.  자유한국당 강석우 후보는 지난 4월 23일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민 선택으로 통영시장 후보로 확정된 것에 대해 통영시민께 감사하다"고 말했다.2018.06.05.(사진=뉴시스DB)    sin@newsis.com
강석주 후보의 ‘통영형 청년사회상속제’ 도입은 통영에서 2년이상 거주한 26세~29세 청년 가운데 특정 나이를 정해 통영시민의 응원금, 격려금 성격의 200만원~500만원의 ‘청년사회상속금을 지급한다는 것이다.

 강 후보는 “대다수 서민 자녀들은 학자금 대출 등으로 각종 부채에 시달리며 사회생활을 한다”며 “아동양육시설 등에 입소 중이거나 퇴소한 청년은 배당금을 2배로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공약은 이번 선거에서 정의당이 네건 청년 대표공약인 ‘청년사회상속제’와 이름이 같고 내용까지 비슷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통영시는 서울시나 성남시와는 달리 재정자립도가 극히 낮은 도시로써, 선심성 예산 15~60억원 편성이 가능한가에 있다.

 자유한국당 강석우 후보는 중국 재벌의 10조원 투자 유치와 중국 재벌 별장 건설 추진을 공약했다.

 강 후보는 “지난 2016년 대규모 외자유치 사업을 하면서 중국재벌 중 개인이 1조원 정도를 투자하고, 500명 중국 재벌들이 컨소시엄으로 3조원을 투자하겠다고 했다”며 “이때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말했다. “그 사람들과 함께 미륵도를 돌았는데 애착을 보였다”며 “우선에 중국·홍콩 자본가들이 이용하는 복합 리조트 단지와 고급 주택단지를 통영에 지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이 공약은 지역민에게 상대적 빈곤감을 줄 수 있고, 통영지역에 그만한 큰 땅이 있느냐는 것이다.

 강 후보도 “10조원 투자 유치는 현재 확약서 뿐이라 정치적 상황이나, 투자를 강제할 수 없어 실제 투자될지는 알 수 없다”고 밝혔다.

 무소속 진의장 후보는 세계적 아이돌 그룹이 공연하는 통영 섬을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associate_pic
【통영=뉴시스】신정철 기자 = 6.13전국동시지방선거 통영시장 선거에는 총 6명의 후보자가 출마했고, 이들 후보들의 정책공약 대결이 볼 만 하다. 무소속 진의장 후보는 지난달 1일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남북교류(문화·예술·수산) 협력 방안을 공약으로 발표하고 있다.2018.06.05.(사진=뉴시스DB)  sin@newsis.com

 진 후보는 “케이블카를 미륵산 정상에서 연대도까지 남쪽으로 연장해 이곳에 EDM(전자댄스음악)페스티벌의 장을 만들겠다”며 “EDM페스티벌은 젊은이를 위한 우리나라 대표 음악축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유명 아이돌 기획사인 SM이 이 프로젝트에 큰 관심을 갖고 있다”며 “빌보드 차트 1위가 된 방탄소년단의 성공, 외국인을 불러모으는 아이돌 한류 중심에 통영 우뚝 서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케이팝과 관계된 사람들과 친하게 돼 인맥을 구축했다. 한반도에서 이것을 하면 전 세계적으로 성공한다. 교섭이 지금 잘 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공약은 해외 성공사례가 있다지만 환경 단체 반발, 인맥을 통해 해결하는 것에 대한 한계와 구체적이지 않다는 것이다

 이외도 강석주 후보의 일본 아오시마 고양이 섬을 벤치마킹한 '고양이 섬' 조성, 강석우 후보의 한산대첩교 건설, 진의장 후보의 통영시청 이전·여해대교(남망산~도남동) 건설 등이 있다.

 sin@newsis.com·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포그바의 계약을 연장하기 위해 Raiola 와 협상을 시작했다
루이스 수아레즈:우리의 목표는 세 가지 곧 경기를 승리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진짜 실수를 할 때까지 기다릴 것입니다
키케 세티엔:바르셀로나는 훌륭한 경기를 치르지 않았다. 에스파뇰은 방어 잘했다
두자르 삭제 올리버:페티는 너무 멀리 발에 갔다,그리고 피크에 파울 아마도 더 위험했다
Atalanta 는 Sampdoria-2 를 치고,11 경기에 승리 행진을 확장:0
밀너는 프리미어 리그에서 자신의 536 번째 게임을 플레이 한 게임에서 리그의 상위 5 위를 차지했다
바르카 미드필더 파티(Barca midfielder Fati)는 에스파뇰과 더비(Espanyol)에서 제거되었습니다. 그는 현장에서 5 분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