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우리의 쇼는 계속돼야 한다"

생계 힘든 뮤지컬 스태프들 위해 송승환·박명성·김준수·옥주현 등 갈라 콘서트로 5억 모아 지원키로

"전쟁 중에도 문을 닫지 않았던 무대에 하나둘 불이 꺼져 가고 있습니다. 연습실로 가던 배우와 스태프들이 이제 아르바이트를 하러 갑니다. 당연한 줄 알았던 무대가 이렇게 그리울 줄 몰랐습니다. 어떤 일이 있어도 우리의 쇼는 계속될 것입니다. 함께 대한민국 뮤지컬을 지켜갑시다. 서로를 응원하는 뜨거운 박수가 극장을 넘어 모든 삶의 무대에도 이어지길 소망합니다." 10일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 열린 뮤지컬인들을 위한 뮤지컬 갈라 콘서트 '쇼 머스트 고 온!' 간담회. 시작 전 상영된 동영상 속에서 낭독을 맡은 배우 박정자는 이렇게 말했다.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배우와 스태프를 돕기 위한 콘서트 ‘쇼 머스트 고 온!’을 기획한 대표 프로듀서들. 왼쪽부터 에이콤 윤홍선, EMK뮤지컬컴퍼니 엄홍현, 오디컴퍼니 신춘수, PMC프로덕션 송승환,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 신시컴퍼니 박명성, 클립서비스 설도권, CJ ENM 예주열 공연사업본부장.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배우와 스태프를 돕기 위한 콘서트 ‘쇼 머스트 고 온!’을 기획한 대표 프로듀서들. 왼쪽부터 에이콤 윤홍선, EMK뮤지컬컴퍼니 엄홍현, 오디컴퍼니 신춘수, PMC프로덕션 송승환,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 신시컴퍼니 박명성, 클립서비스 설도권, CJ ENM 예주열 공연사업본부장. /세종문화회관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에 처한 배우와 스태프들을 돕기 위해 우리 뮤지컬을 대표하는 프로듀서 8인과 배우 30명이 힘을 합쳤다. 오는 29~30일 주말 이틀간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갈라 콘서트를 함께 열기로 한 것. 이날 간담회에서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은 "세 차례 공연을 통해 티켓 매출과 모금으로 총 5억원의 기금을 마련해, 500명에게 100만원씩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30일 일요일 오후 3시 공연은 네이버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서도 후원 모금이 진행된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 사태가 본격화된 3월 이후 최근까지 극장 대관까지 완료됐으나 취소·연기된 공연의 배우와 스태프들로, 최대한 공정하게 지원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참여 프로듀서는 PMC프로덕션 송승환 감독, 신시컴퍼니 박명성, 클립서비스 설도권, 오디컴퍼니 신춘수,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장우재, EMK뮤지컬컴퍼니 엄홍현, 에이콤 윤홍선 대표와 CJ ENM 예주열 공연사업본부장 등 8인이다. 콘서트에 참여할 배우들은 김소향, 김수하, 김준수, 김호영, 남경주, 민경아, 박강현, 박혜나, 아이비, 양준모, 옥주현, 윤공주, 전나영, 정선아, 정성화, 차지연, 최정원, 최재림 등 우리 뮤지컬의 '얼굴'이라 할 배우 총 30명이다.

신시컴퍼니 박명성 대표는 콘서트의 예술감독을 맡았다. 그는 "기승전결을 갖춘 이야기가 있는 콘서트, 첨단기술이 접목된 융복합형 콘서트가 될 것"이라고 했다. 뮤지컬 '마틸다'와 '빌리 엘리어트'의 주역을 맡았던 청소년 배우들이 내레이터로 무대에서 직접 공연하며 이야기를 이끌어간다. 배우 박정자는 3회 공연 모두 출연해 메시지 낭독을 맡는다.


Football news:

Pep o3:1 울버햄프턴에:때로는 사람이 도시를 입력 시즌,신속하게 때로는 그들은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잘했
케빈 드 브라 인:울버햄프턴 전에 사람의 도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어트 나이애가라폴스 폴스뷰 우리는 잘했
스테파노 피올리:밀라노는 자신감이있어 치아를 닦고 싸울 수 있습니다. 즐라탄 그가 챔피언 것을 증명
볼로냐 더블 이브라히모비치:내가 20 세 더 젊었다면,나는 몇 가지를 더 득점했을 것이다. 그러나 나는 오래 되지 않는
카바니의 측근과 아틀레티코는 호텔 회의에서 2 년 계약을 논의
아브라모비치는 비밀리에 다른 클럽의 선수에 투자 의심
라이 득점은 23 시즌 연속 클럽 레벨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