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野 “文대통령, 秋 즉각 경질하고 사과하라”

[윤석열 업무복귀]
국민의힘 “법-양심 따른 결정
秋 자승자박… 추풍낙문 될수도”
경질 없을땐 秋탄핵소추안 검토
야권은 1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직무배제 명령을 중단시켜 달라는 윤석열 검찰총장의 신청을 법원이 받아들이자 즉각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와 추 장관의 해임을 촉구하고 나섰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법과 양심에 따른 지극히 당연한 결정이라 생각하고 적극 환영한다”고 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추 장관을 즉시 경질해야 한다”며 “사태가 이런 지경에 올 때까지 손놓고 있던 문 대통령과 정세균 국무총리는 사과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상황에 따라 다시 탄핵을 주도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게 됐다”며 추 장관에 대한 탄핵소추안 제출 가능성도 제기했다.

같은 당 정진석 의원은 페이스북에 “추 장관의 자승자박”이라며 “문 대통령은 권력의 부당한 횡포를 이쯤에서 그만두고 지금 일어나는 분노의 함성과 몸부림을 직시해달라”고 했다. 박대출 의원은 “이제 겨울이다. 가을바람(秋風)을 멈추는 게 어떤가”라며 “추풍낙문(秋風落文)이다. 추풍에 문 정권마저 떨어질라”라고도 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도 “추 장관은 이제 스스로 모든 불법적 조치를 철회하고 법무부를 떠나야 한다”며 “문 대통령은 추 장관을 즉각 해임해야 한다. 그것이 정도이고 국민의 뜻”이라고 했다. 정의당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원칙적으로 법원의 결정을 존중한다”며 “법무부 징계위원회는 검찰개혁의 대의를 견지하면서도 동시에 지금까지의 상황을 종합해 윤 총장 징계 문제를 불편부당하게 판단하기 바란다”고 했다.
윤다빈 기자 empty@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野 “文대통령, 秋 즉각 경질하고 사과하라”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유명 스위스 U21 스트라이커 Lungoyi 고 돌아가는 그에 대한 대출가 1.5 년
밀라노는 첼시에서 토모리를 28 백만 유로를 위해 살 권리가 있습니다. Medical check-up-오늘
보루시아 글레드바흐는 9 백만유로에 대한 코네를 체결했다. 이 소품은 툴루즈에서 시즌을 마칠 것입니다
우리는 메시가 그의 경력이 끝날 때까지 머물기를 원하지만,먼저 우리는 클럽에 대해 생각할 것입니다. 심지어 역사상 최고의 선수는 바르셀로나보다 더 중요한 것은 아니다. Freisha 에 대한 레오
리버풀에 Wijnaldum:우리는 구현 문제가 그것을 설명하기 어렵다
레알 마드리드 2 월 9 일 라 리가 게타페를 재생합니다. 경기 1 라운드의 연기되었으로 인해 마드리드의 강등에서 스페인 월드컵
모나코 구입 득점 Brugge Diatt 에 대한 16 만 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