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article was added by the user Anna. TheWorld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the platform.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애교 필살기? 안보현과 꿀떨어지는 연애

티빙 © 뉴스1
‘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안보현의 꿀 떨어지는 연애는 계속된다.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연출 이상엽/크리에이터 송재정/극본 김윤주·김경란) 측은 16일, 유미(김고은 분)와 구웅(안보현 분)의 달콤 모멘트를 포착해 설렘지수를 높인다. 여기에 바비(진영 분)의 말에 깜짝 놀라는 유미의 모습도 함께 공개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9회에서 여사친 새이(박지현 분)가 낀 유미와 구웅의 로맨스에는 위기가 찾아왔다. 이 일을 통해 유미는 구웅을 계속 만나는 것도, 이별하는 것도 자신의 선택에 달려있다는 사실을 깨달았고, 자기 앞에 놓인 최선의 선택을 했다. 구웅 역시 유미와 이대로 헤어지고 싶지 않았기에 두 사람은 결국 화해했다. 사랑에 있어 한 뼘 성장한 유미의 모습은 따스한 감동을 안겼다.

그런 가운데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유미, 구웅의 행복한 순간이 담겼다. 구웅의 어깨를 톡 치며 세상 환하게 웃어 보이는 유미. 그런 유미의 애교에 구웅의 얼굴에도 참을 수 없는 미소가 번진다. 데이트하는 와중에도 달달한 분위기는 그칠 줄 모른다. 이들의 간질간질한 연애에 세포마을에서는 또 어떤 호들갑이 벌어지고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탕비실에서 조우한 유미와 바비의 모습도 포착됐다. 무엇보다 바비를 보고 놀란 유미의 표정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계속되는 두 사람의 인연은 유미의 일상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기대를 더한다.이날 공개되는 ‘유미의 세포들’ 10회에서는 구웅의 마음을 흔들기 위한 유미의 애교작전이 펼쳐진다. 또한 유미는 바비에게 뜻밖의 제안을 듣게 된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바비는 “글이 뭐랄까, 설명하긴 어렵지만 꼭 유미 대리님 같더라고요”라며 유미의 글을 칭찬했다. 유미에게 찾아올 새로운 사건이 설렘과 기대를 안긴다.한편 ‘유미의 세포들’ 10회는 이날 오전 11시 티빙에서 선공개되며, 오후 10시5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유미의 세포들’ 김고은 애교 필살기? 안보현과 꿀떨어지는 연애베스트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