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유시민, 檢에 정중히 사과 "계좌열람 의혹 사실아냐"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진설명[사진출처 = 연합뉴스]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람사는세상 노무현 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22일 검찰에 정중히 사과했다.

자신이 제기했던 `검찰의 재단 계좌 열람 의혹`이 사실이 아니었다는 판단에서다.

유 이사장은 이날 재단을 통해 배포한 입장문에서 "사실이 아닌 의혹 제기로 검찰이 저를 사찰했을 것이라는 의심을 불러 일으킨 점에 대해 검찰의 모든 관계자들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했다.



그는 그러면서 "사과하는 것만으로 충분하리라 생각하지 않으며 어떤 형태의 책임 추궁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입증하지 못할 의혹 제기로 노무현 재단에게도 피해를 준 점도 사과했다.

이어 "누구와도 책임을 나눌 수 없고 어떤 변명도 할 수 없다. 많이 부끄럽다"며 "저는 지난해 4월 정치비평을 그만두었다. 정치 현안에 대한 비평은 앞으로도 일절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앞서 유 이사장은 지난 2019년 12월 유튜브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에서 "어느 경로로 확인했는지 지금으로선 일부러 밝히지 않겠지만 노무현재단의 주거래은행 계좌를 검찰이 들여다본 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해 검찰의 반발을 산 바 있다.

[이상규 매경닷컴 기자 boyondal@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Football news:

댈러스 Hara 앞으로는 경우 메시가 MLS,내가 키스를하는 그의 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드 게아와 무술에 대한 제안을 고려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헨더슨 떠나고 싶은 경우 스페인을 유지
카를로스 비안치:메시는 여전히 일부 게임에서 팀 전체를 드리블 할 수 있습니다. 그가 독특하고,다음과 같은 모두 이번
현실 세계는 무기고에서 젊은이의 진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마드리드에서,그들은 그
달력에 대한 격려:이것은 변명이 아니라 특권입니다. 프리미어 리그 우리 그리고 우리는 그것을 받아들
메시는 그 어느 때보다도 술집에 머물기에 더 개방적입니다. 그가 좋아하지 않는 소문에 대해 PSG
목표 Mbappe 바라는 최고의 첫 경기에서 1/8 결승전 챔피언스 리그의 공방-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