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25개월 딸 성폭행 당해" 53만 분노한 청원, 가짜였다

<앵커>

25개월 된 딸이 이웃에 사는 초등학생에게 성폭행당했다며 학생과 부모를 처벌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 글이 두 달 전 올라왔습니다. 50만 명 넘게 분노하며 여기 동의했는데, 오늘(19일) 청와대가 이 청원에 답변하면서 내용 자체가 거짓으로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정경윤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3월 2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글입니다.

청원인은 자신의 25개월 된 딸이 같은 아파트에 사는 초등학교 5학년 남학생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평소 가까운 이웃이던 학생이 자신의 집에 놀러 온 다음 날 딸이 아프다고 했다는 것입니다.

상처가 생겼다는 의료진 소견도 받았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가해 학생 부모에게 피해 사실을 알렸지만 사과는커녕 발뺌했다면서 학생 부모와 나눴다는 대화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가해 학생과 부모를 처벌해 달라는 이 청원 글에 오늘(19일)까지 53만 3천여 명이 동의했습니다.

청와대가 경찰에 청원에 대한 답변을 요청했고 경찰은 청원인을 찾아내 조사했는데 뜻밖의 결과가 나왔습니다.

[강정수/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 : 수사 결과 해당 청원은 허위 사실임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가해 아동이 실존하지 않고, 피해 아동의 병원 진료 내역이 사실과 다른 점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청원인을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청와대는 과거에도 허위 청원 사례가 2차례 있었다면서 국민청원의 신뢰를 지켜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영상취재 : 조정영·신동환, 영상편집 : 정성훈) 

Football news:

프리미어 리그는 잘못된 페널티 결정은 목요일 경기의 모든 이루어졌다 인정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90 년대 중반,플라멩고의 70 년대,80 년대의 영국:101 최고의 형태로 축구의 역사에서(첫 번째 부분입니다.)^ . ESPN 이 여름 역사에서 가장 아름다운 축구 유니폼을 선정했다. 당신의 시간과 우리의 서버를 절약하기 위해,오늘 우리는 당신에게 기념비적 인 평가의 상반기를 보여줄 것이다. 두 번째-며칠에서
UEFA 대통령:유로 1960 에서 소련 승리의 기억은 오래 살 것이다
그들의 경력에서 최고의 코치에 파브레가스:과르디올라,무리뉴,벵거. 호세가 내 마음을 가지고 노는 방식은 믿을 수 없었습니다
나폴리는 2023 까지 가투소와의 계약을 연장 할 것입니다
헨리 젤트 이상 8 몬트리올 담당 첫 경기에서 분,조지 플로이드의 기억을 기리는
칼루는 헤르타에서 보타포고로 이사했어요^. 첼시의 챔피언스 리그 우승자 살로몬 칼루는 무료 에이전트로 브라질에서 보타 포고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