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아베, 자민당 의원 80%, 당원 51% 지지받아…총재선거 압승 예상


일본의 집권여당인 자민당의 차기 총재선거가 오는 20일 실시되는 가운데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압승이 확실시되고 있다.

17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지난 14~16일 자민당 당원 167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총재선거에서 아베 총리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51%로 경쟁자인 이시바 시게루(石破茂) 전 자민당 간사장 36%보다 훨씬 많았다. 나머지 13%는 답변하지 않았다.

신문은 이어 자민당 소속 국회의원을 대상으로도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재선거 투표권을 가진 405명중 338명이 아베 총리를 지지하겠다고 답변했다고 전했다. 이는 아베 총리가 당 소속 국회의원의 80%이상의 지지를 확보한 것으로 요미우리가 지난 8월 말 실시한 조사 결과인 75.8%보다도 상승한 것이다. 이시바 전 간사장을 지지하겠다고 답변한 의원은 50명이었다.

요미우리는 당원표를 단순 환산하면 아베 총리가 207표, 이시바 전 간사장이 146표를 얻을 것으로 추산했다. 여기에다 국회의원표를 합하면 아베 총리는 545표로 67%의 지지를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시바 전 간사장은 196표로 24%의 지지를 얻는데 그쳤다. 이번 자민당 총재 선거의 결선투표는 국회의원(405표)과 지방 당원(405표)의 투표가 합해져서 진행된다.

2012년 자민당 총재선거는 1차 투표에서 국회의원표와 지방당원표를 합산해 과반수 획득자가 없을 경우 국회의원만 참여해 결선 투표를 치르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당시 1차 투표에서 지방당원 300표중에서 이시바 전 간사장이 165표, 아베 총리가 87표를 얻었다. 이시바 전 간사장이 1위를 차지했지만 과반수는 얻지 못해 결선 투표가 다시 치뤄졌고 국회의원표가 강한 아베 총리가 역전했다.

올해 총재 선거는 결선투표에서도 지방당원표가 포함돼 지방 영향력이 더 커졌다. 하지만 모리토모학원 스캔들 등이 터지면서 지방에서는 아베 내각의 장기 집권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져 아베 총리가 이시바 전 간사장에 비해 열세라는 평가가 많았다. 하지만 이번 요미우리조사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지방 당원들에게도 과반수 이상의 지지를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총재 선거 3선에 성공한 뒤 당내 구심력 확보를 위해서라도 지방당원표 확보는 아베 총리에게 중요한 문제다. 따라서 지난 8월 여름휴가가 끝난 뒤 아베 총리는 지방 순회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섰다.

아베 총리의 지지도가 안정적인 것은 그의 경제 정책인 이른바 아베노믹스가 일본의 경제 회복에 상당한 효과를 발휘한 것이 가장 큰 이유라고 할 만하다. 당내에 그의 뒤를 이을만한 차세대 지도자가 뚜렷이 부각되지 못하고 있어 아베에 대한 소극적 지지가 높다는 지적도 많다. 이번 요미우리 조사에서도 ‘아베 1강’에 대해 당원의 59%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각제인 일본에서는 집권 여당의 총재가 총리를 맡기 때문에 이번 당 총재 선거에 아베의 최장수 총리 여부가 달려있다. 당 총재 3연임에 성공하면 아베 총리는 전후 일본역사상 최장수 총리 기록을 세우게 된다. 현재는 1964년부터 1972년까지 7년 8개월간 재임한 사토 에이사쿠(佐藤榮作) 총리가 최장수 기록이다.


【도쿄=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아베, 자민당 의원 80%, 당원 51% 지지받아…총재선거 압승 예상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키케 세티엔:바르셀로나는 훌륭한 경기를 치르지 않았다. 에스파뇰은 방어 잘했다
두자르 삭제 올리버:페티는 너무 멀리 발에 갔다,그리고 피크에 파울 아마도 더 위험했다
Atalanta 는 Sampdoria-2 를 치고,11 경기에 승리 행진을 확장:0
밀너는 프리미어 리그에서 자신의 536 번째 게임을 플레이 한 게임에서 리그의 상위 5 위를 차지했다
바르카 미드필더 파티(Barca midfielder Fati)는 에스파뇰과 더비(Espanyol)에서 제거되었습니다. 그는 현장에서 5 분을 보냈다
레즈는 바르셀로나에 대한 195 골을 넣었고 클럽의 득점자 목록에서 세 번째 골을 넣었습니다
다니엘 드 로시:사람들은 비겁한 메시를 호출,하지만 그들은 tv 에서 원격 제어를 위해 자신의 아내를 물어 두려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