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바이든 “美입국자, 탑승전 검사뿐 아니라 도착후엔 격리”

‘코로나 대응 강화’ 행정명령 서명
러와 핵탄두 수 1550개로 제한
‘뉴스타트’ 5년연장 추진… 러도 환영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 시간) 백악관에서 입국방역 강화, 대중교통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을 골자로 한 코로나19 대응 행정명령에 서명하기 전 이 내용이 담긴 소책자를 왼손으로 들고 설명하고 있다. 워싱턴=AP 뉴시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 시간) 입국자의 자가격리를 의무화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을 발표하며 “지금은 전시상태”라고 밝혔다. 앞서 26일부터 미국행 항공기에 탑승하는 모든 승객에게 출발일 기준 72시간 내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은 사실을 증명토록한 데 이어 입국 후 자가격리 의무까지 추가해 방역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음을 분명히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21일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외국에서 미국으로 오는 여행객은 (비행기) 탑승 전 검사를 받고 미국 도착 후에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며 관련 내용을 담은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다만 구체적인 격리기간 등은 언급하지 않았다. 현재 미 입국 후 자가격리는 강제가 아닌 권고사항이며 기간은 10일이다.

그는 공항, 비행기, 기차, 시외버스, 여객선 등 공공 교통수단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행정명령에도 서명했다. 국방물자생산법(DPA)을 동원해 코로나19 방역에 필요한 개인 위생용품, 검사 재료, 백신 등을 공급하기로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40만 명이 넘는 미국인이 코로나19로 숨져 2차 세계대전 때 사망자보다 많다”며 “향후 6주간 누적 사망자가 50만 명에 달할 것”이라고 했다. 이번 행정명령이 ‘전시(wartime)’ 작전에 해당할 만큼 긴급하다며 “우리는 아직 전염병 대유행의 어두운 겨울 속에 있다. 상황이 개선되려면 수개월 이상 기다려야 할 것”이라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전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백신 접종 정책을 ‘끔찍한 실패’라고 비판하며 백신 접종 속도를 앞당길 뜻을 나타냈다. 방역정책 이견으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눈 밖에 나 보건당국자 기자회견에 참석하지 않았던 앤서니 파우치 국립 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장 또한 이날 회견에 동석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바이든 행정부는 미국과 러시아가 핵무기 규모를 일정 수준으로 제한하는 ‘신전략무기감축협정’(뉴스타트)의 5년 연장을 추진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 시절인 2010년 두 나라가 체결했고 양국의 핵탄두를 각각 1550개로 제한하는 내용이다. 당초 다음 달 5일로 만료될 예정이었다. 러시아 정부 또한 22일 환영 의사를 밝혔다. 사키 대변인은 트위터에 크리스토퍼 레이 연방수사국(FBI) 국장(55)이 유임됐다고 밝혔다. 2017년 8월 FBI 수장이 된 레이 국장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대선불복 소송, 바이든 대통령 부자(父子)의 우크라이나 유착의혹 수사 등에서 트럼프 편을 들지 않았다는 이유로 줄곧 경질 대상으로 거론됐다.

뉴욕=유재동 특파원 jarrett@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 조종엽 기자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바이든 “美입국자, 탑승전 검사뿐 아니라 도착후엔 격리”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는 끝날 때까지 타이틀을 놓고 싸울 것입니다. 아직 많은 성냥이 있습니다
세계 최고의 경기장에서도 때로는 아무 것도 볼 수 없습니다. 그래서 스탠드에는 라디오,비둘기,쌍안경이있었습니다
아틀레티코는 1 차전에서 더 좋았고 레알 마드리드는 2 차전에서 더 좋았습니다. 우리에게 좋은 결과. 벤제마에 그리는
지단은 레알 마드리드-246 의 머리에서 게임의 수에 델 보스크와 동일합니다. 만 무 노즈는 더있다-605
만 리버풀고 20 팀 리그 1 그들이 득점하지 않은 집에서 재생하기 때문에서 2021 년 최고 5 개의 유럽 리그
리버풀의 카라거:그들은 이제 심리적으로 왜소합니다. 이러한 게임이 없
리켓슨 곤잘레스에 대한 펠리페의 손에 맞 레알 마드리드:그것은 낮에 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