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불타는 청춘' 최성국X박선영, 오늘부터 1일?…박선영 "성국이 내 거다" 환호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불타는 청춘'의 최성국과 박선영이 달달한 케미를 자랑했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최성국과 박선영이 함께 장을 보러 갔다.

마트에 도착한 최성국은 "여자랑 장을 보는 게 두 번째"라고 밝혔다. 처음은 이연수였다고.

최성국은 과자 코너에서 "내가 찍었을 거 같은 광고를 맞혀봐라"며 문제를 냈다. 정답을 맞힐 시 손을 잡겠다고 선언했다. 박선영은 "너의 캐릭터는 오징어가 들어갈 거 같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최성국은 "이걸 네가 맞히면 너랑 사귀겠다"며 웃었다. 이때 박선영은 한 고깔 모양 과자를 집으며 "오리지널 고소한 맛이야, 맞지?"라고 말했다. 최성국의 동공이 지진을 일으켰고 박선영은 "야호 성국이 내 거다"라고 환호성을 질렀다. 최성국은 눈이 휘둥그레지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어 최성국은 약속대로 박선영의 손을 잡았다.

sjr@sportschosun.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