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부산해경, 패들보드 타고 표류하던 40대 부자 구조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 사하구 다다포해수욕장 앞바다에서 패들보드 타고 표류 중인 40대 부자 구조모습. (사진=부산해경 제공)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1일 오후 2시 43분께 부산 사하구 다대해수욕장 인근 해상에서 40대 A씨와 초등학생 아들이 함께 패들보드를 탄 채 표류 중이라는 신고가 부산해경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연안구조정을 현장을 보내 A씨 부자를 구조했다.

구조 당시 이들의 건강 상태는 이상이 없었다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은 "A씨 부자가 패들보드를 타던 중 파도와 바람 때문에 먼바다로 떠밀려가 표류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Football news:

보루시아 산초가 머물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는 2023 년 전까지 계약을 연장했다
인터는 스몰 링을 위해 20+5 백만 유로를 지불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레 완도 스키는 챔피언스 리그 최고의 선수입니다. 그는 메시와 호날두보다 앞서 있었다
라이프 치히-아틀레티코 경기는 마드리드 선수의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불구하고 재조정되지 않을 것입니다
야닉 페레이라 카라스코:아틀레티코는 결승전에서 두 패배 후 챔피언스 리그 우승을 기록했다
산초는 보루시아와 훈련 캠프로 날아 갔다. 그는 아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동하지 않습니다
바이에른은 챔피언스 리그 유니폼을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