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청년수당 수급자 47% “취업-창업에 성공”

서울시 “취업자 77%는 정규직” 지난해 청년수당을 받은 미취업자 중 절반가량이 올해 사회 진출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지난해 ‘청년활동보장 사업’에 따라 청년수당을 받은 참여자에 대해 추적 조사한 결과 응답자 3151명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47.1%가 사회에 진출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10일 밝혔다. 응답자 중 취업자는 37.6%, 창업한 사람은 1.8%, 예술 등 창작활동을 하는 청년은 7.7%로 집계됐다. 취업자 10명 중 7명 이상(76.9%)이 정규직 일자리를 얻었다.

지난해 청년수당을 받기 전 ‘진로가 불분명하다’고 답했던 256명 중 196명(76.6%)이 청년수당을 받고 나서 진로를 찾았거나 찾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년수당을 받은 사람의 99.6%는 청년수당이 구직 목표를 세우고 달성하는 데 도움이 됐다고 답했다.


홍석호 기자 will@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청년수당 수급자 47% “취업-창업에 성공”베스트 추천 뉴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