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대전 라인업]한화, '천적' 박종훈 겨냥 하주석·최진행·강경학 클린업 출격…김태균 6번

한화 김태균.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
한화 김태균.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

[대전=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한화 이글스가 '독수리 사냥꾼' 박종훈을 겨냥해 색다른 라인업을 준비했다.

'한화 킬러' SK 박종훈. 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
'한화 킬러' SK 박종훈. 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

1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는 한화 이글스와 SK 와이번스의 시즌 8차전이 열린다. 한화는 신예 김진욱, SK는 박종훈이 선발로 출격한다.

박종훈은 2017년 4월 16일 이후 한화전 12연승, 평균자책점 1.67을 기록중인 '천적' 투수다. 올시즌에도 한화 상대로 2차례 등판, 1승을 거둔 바 있다.

최원호 한화 감독 대행은 "박종훈에게 강한 선수들 위주로 라인업을 구성했다. 왼손 타자를 쭉 내보내볼까 생각도 했는데, 생각보다 좌우타자 차이가 크지 않더라"며 많은 고민을 거쳤음을 드러냈다.

이날 한화는 이용규(중견수) 정진호(우익수) 하주석(유격수) 최진행(좌익수) 강경학(1루) 김태균(지명타자) 정은원(2루) 최재훈(포수) 노태형(3루)의 라인업으로 나선다. 박종훈 상대로 강점이 있는 정진호가 2번으로 전진배치됐고, 김태균과 정은원은 하위 타순으로 내려왔다. 오선진은 컨디션 문제가 겹쳐 벤치로 빠졌다.

SK는 최정이 본인의 자리인 3루로 나선다. 최지훈(우익수) 노진혁(좌익수) 최정(3루) 로맥(1루) 채태인(DH) 최준우(2루) 김강민(중견수) 이현석(포수) 김성현(유격수)으로 이날 경기에 임한다.

대전=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보루시아 산초가 머물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는 2023 년 전까지 계약을 연장했다
인터는 스몰 링을 위해 20+5 백만 유로를 지불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레 완도 스키는 챔피언스 리그 최고의 선수입니다. 그는 메시와 호날두보다 앞서 있었다
라이프 치히-아틀레티코 경기는 마드리드 선수의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불구하고 재조정되지 않을 것입니다
야닉 페레이라 카라스코:아틀레티코는 결승전에서 두 패배 후 챔피언스 리그 우승을 기록했다
산초는 보루시아와 훈련 캠프로 날아 갔다. 그는 아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동하지 않습니다
바이에른은 챔피언스 리그 유니폼을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