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당산역 고가도로서 버스 사고…운전자 사망·승객 부상

경찰 "차선 변경하다 사고난듯"…조사 중

서울 당산역 부근에서 승객을 싣고 달리던 버스가 고가도로 기둥을 들이받아 운전자가 숨지고 승객들이 부상을 당하는 사고가 났다.

20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30분께 경기 김포에서 출발해 여의도 방향으로 향하던 60번 버스가 서울 영등포구 당산역 고가 하부도로 기둥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버스 운전기사인 최모(56)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유모(61)씨 등 승객 7명은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차선을 변경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확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당산역 고가도로서 버스 사고…운전자 사망·승객 부상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고정-라치오의 팬:어떤 사람들은 메모리가 너무 짧은 것 같다. 내 가족은 내버려둬^. 라치오 앞으로 시로 고정
홀리드는 노르웨이 나이트 클럽에서 쫓겨났어^.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의 스트라이커 엘링 홀랜드는 스캔들에 참여했다
지네딘 지단:진짜 진짜야.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클럽
뉘른베르크는 두 번째 분데스리가에 기적적으로 남아 있었다. 96 대 관절에 득점했고 두 팀 모두 냉정했다^. 나는 눈물에 이렇게 많은 남자를 본 적이 있는지 모른다
그리즈만은 라리가의 마지막 두 경기에서 바르셀로나를 그리워할 겁니다 그는 적어도 3 주 동안 밖으로이었다
미드필더 브로조비치는 운전면허증을 벗겨냈어요 롤스 로이스를 알코올의 영향으로 몰고 있었어요^. 마르셀로 브로조비치 간 미드필더가 문제가 생겼다
전 플레이어의 호주 국가 대표팀과 크리스탈 팰리스 Edinak 그의 경력을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