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동두천서 이틀새 외국인 90여명 확진…역학조사 안간힘

associate_pic
[동두천=뉴시스]송주현 기자 = 경기 동두천시에서 이틀새 90명이 넘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비상이다.

3일 동두천시에 따르면 지난 1∼2일 이틀간 동두천시에서 10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진된 이들 중 외국인은 96명으로 이 집계에는 2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은 해외입국자 1명과 확진자를 접촉한 외국인 3명도 포함됐다.

외국인 근로자 등이 잇단 양성 판정을 받아 보건당국이 이들의 접촉자 파악에 안간힘을 쓰고 있는 상황이다.

보건당국은 동두천 지역 내 3966명 전체 외국인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를 진행 중이며 추가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지역 내 외국인들에게 검사 독려 관련 안내문을 발송하고 산업단지와 외국인 커뮤니티, 선교회, 보산동상가연합회 등에도 검사가 안내됐다.

동두천시는 양주시 등 경기북부지역 산업단지 등에서 근무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의 잇단 집단감염으로 지역 내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증상과 상관 없이 검사를 받도록 했다.

외국인 근로자들의 경우 근무 시간외 같은 국가 근로자 등과 주로 어울리며 시간을 보내고 양주 등에는 이들이 모이는 장소 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때문에 타지역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외국인 근로자가 인근 지역 다른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전파시킨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근로자들과 가족, 지인 등에게 감염이 전파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강제 추방 등을 우려해 검사를 기피하는 불법체류자에 대해서도 출입국관리사무소와 함께 검사를 받도록 할 계획이다.

시는 또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유치원과 초·중·고교 수업을 이날까지 이틀간 원격수업으로 전환한 상태다.

보건당국은 지역 내 시설 등에 대한 방역을 강화하고 확진자들에 대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Football news:

Eintracht 는 Rangnick 을 코치 및 스포츠 감독으로 임명하려고합니다. 그는 Loko 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아탈란타 선수들은 고젠스에게 호나우두 셔츠를 선물했다. 수비수는 최근 크리스티아누가 어떻게 저지를 거부했는지 밝혀 냈습니다
Vinicius 의 double 에 Klopp:감동,하지만 놀라지. 모두 알고 있는 이 플레이어 뛰어난 재능의 경우 레알 마드리드 서명이 그
루카 Toni:두가 챔피언이지만,루카 쿠은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에서 게임하는 경우에도,그는 점수를하지 않습니다
인터 콩테의 카사노:이 축구는 나를 싫증이 나게합니다. 나는 구걸이 대통령을 기각 같은 코치
선심을 누가 보지 않았 호나우두의 목표를 세르비아에서 제외한 심판의 팀을 놓칠 것이 유로
릴리안 투람:피를로가 비판을받을 때 나는 웃는다. 할 수 없습니다 결과를 기대에서 차로 15 년 이상의 경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