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엘리베이터에 붙은 '항균 필름'…코로나19 막아주나?

<앵커>

요즘 엘리베이터 타서 층을 누를 때 버튼 위에 반투명 필름이 붙어있는 거 많이 보셨죠? '항균 필름'이라고 해서 없는 것보다는 안심이 되기는 하는데, 정말 효과가 있는 필름인지 스브스뉴스에서 알아봤습니다.

<기자>

요즘 어디를 가나 보이는 이 반투명 필름.

코로나19 때문에 찝찝해서 버튼 제대로 못 눌렀었는데 좀 편해지기는 했어요.

그런데 이 얇은 필름 하나로 코로나바이러스가 죽는다고?

플라스틱에 항균 효과로 유명한 구리 성분을 넣어 만들었다는 이 필름들.

[A 씨/필름 제조업체 사장 :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페렴균, MRSA균, 녹농균도 (항균 테스트)받은 시험 성적서 다 갖고 있고요.]

어? 그럼 코로나19 바이러스도 죽이는 것인가?

[A 씨/필름 제조업체 사장 : 일단 저희는 데이터가 없어요. 바이러스를 죽인다는 균을 죽인다고 해서 바이러스를 죽인다는 거는 시험을 해봐야 아는 건데 국내에는 바이러스 시험을 하는 데가 일단은 없어요 기관이. (저희 제품에는) 항바이러스 그런 얘기를 안 써요. (판매업체한테도) 못 쓰게 했어요.]

응? 효과가 있다는 것인가요, 없다는 것인가요?

사실 생물인 세균과 생물에 기생하는 바이러스는 억제 방법이 다르다고 합니다.

[엄중식/가천대학교 길병원 감염내과 교수 : 일단 세균이 묻어서 오래 견디지 못하게 하는 그런 (항균) 성분들은 있죠. 근데 바이러스가 오래 견디지 못하게 하는 효과는 (충분히) 검증이 아직 제대로 된 게 별로 없죠. 세균이 성장을 못하는 환경이 바이러스가 생존하고 성장하지 못하는 환경과 유사하기는 하지만 완전히 똑같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최근 여러 물질의 표면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력이 얼마나 지속되는지 실험이 진행되기도 했지만

[김우주/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 : 구리 표면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4시간까지도 생존 가능하기 때문에 구리 항균 필름을 너무 맹신하면 안 되겠다.]

구리판 자체가 아닌 필름 형태의 제품이 바이러스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는지도 더 연구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적지 않습니다.

다시 말하면 항균 제품이 코로나19 바이러스 등등 모든 해로운 것들을 다 막아주는 것이 아니라는 것.

음, 필름이 있다고 안심하면 안 되겠네.

[엄중식/가천대학교 길병원 감염내과 교수 : 지금 코로나와 관련돼서는 마스크 착용이 제일 중요하고요. 그리고 손 위생, 거리 두기. 이 세 가지가 가장 중요합니다.]

여전히 끝나지 않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특정 제품을 맹신하기보다는 엘리베이터에서는 대화를 자제하고 버튼을 누르고 나서는 손을 꼭 씻는 기본적인 습관 잊지 마세요.

(책임 프로듀서 : 하현종, 프로듀서 : 이아리따, 연출 : 김유진, 촬영 : 정 훈, 편집 : 배효영, 그래픽 : 김태화, 담당 인턴 : 홍진솔)

Football news:

제롬 보아 텡:아이들은 인종 차별 주의자로 태어나지 않습니다. 인종 차별주의가 받아 들일 수없는 것을 그들에게 가르치는 것이 중요합니다
토트넘은 2021 년 6 월 2 억 파운드를받을 수 없습니다 생각합니다. 클럽은 175 만 달러 대출을 받았어요 토트넘 주 대출 시스템을 사용했다
마피아-전원,부패와 거짓말,우파-남자 도시 팬들은 우파에 대한 도시의 배너를 표시합니다. 1954 년부터 축구를 분해
라울이 칼케를 이끌 수 있어^. 샬케는 헤드 코치를 변경할 수 있습니다.&nbsp;
헝가리 컵의 최종 당신이 지금 스탠드에 팬을 시작하면 무슨 일이 일어날 지 보여 주었다
이과인은 훈련에 허벅지 근육을 부상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플레이어는 하나의 무릎에 내려있어,마음을 형성:허용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