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겨울왕국2, 개봉 첫날 '60만 돌파'…'스크린 독과점' 논란

<앵커>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 2편 개봉 첫날에만 60만 명 넘는 관객을 모았습니다. 전국 스크린의 80% 가까이가 겨울 왕국을 상영하고 있는데, "스크린 독과점이다", "아니다"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영아 기자입니다.

<기자>

영화관 복도가 관객들로 북적입니다.

주인공 '엘사'의 옷을 입고 온 어린이들도 자주 보입니다.

[정유선/'겨울왕국 2' 관객 : 광고 나오고 티켓 오픈하자마자 바로 예매해 가지고 오늘 드디어 보고 왔어요. 학원도 일찍 끝내고.]

사전 예매량만 110만 명이 넘고 예매율 90%를 넘나들자 극장들은 낮시간대 스크린을 거의 몰아줬습니다.

'겨울왕국2'의 개봉일 스크린 수는 '어벤져스: 엔드게임'보다는 적었지만 '기생충'보다는 훨씬 많았습니다.

영화계 일각에서는 바로 독과점이라는 비판이 나왔습니다.

[정지영/감독 : 그 좋은 영화를 오랫동안 길게 보면 안 됩니까? 한꺼번에 다 뽑아먹어야 됩니까? 다른 영화에 피해주면서.]

문제는 경쟁력 있는 영화로만 관객들의 관심이 쏠리는 '현실'입니다.

이번 주 전국 관람객 수입니다. 사흘 연속 25만 명 안팎에 머물다 '겨울왕국' 개봉일에 74만여 명으로 치솟았습니다.

평소 하루 관람객의 두 배 가까운 관객이 사실상 겨울왕국을 보러 몰려든 셈입니다.

[서종모/'겨울왕국 2' 관객 : 한 일주일 전부터 아이가 난리를 피웠네요. 오고 싶다고.]

[이준호/'겨울왕국 2' 관객 : 보는 사람이 많으니까, 수요가 많으니까 공급이 많다고 생각해요.]

정부는 특정 영화의 스크린 수를 제한하는 독과점 규제안을 마련 중입니다.

하지만 규제보다 중요한 것은 극장들의 다양한 영화 상영을 독려할 수 있는 지원책과 관객들의 취향 다변화를 위한 투자입니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