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기독문화선교회 코로나 이후 모색… 미디어 활용한 예배 새 방향 제시

김문훈 목사

기독문화선교회(대표회장 김문훈 목사·이사장 최일도 목사)는 코로나 이후에 새로운 커리큘럼으로 집회를 이어간다. 우선 다양한 포럼, 학술세미나 등을 열고 유튜브 영상을 통한 목회자 칼럼 및 평신도 사역자 중심의 다양한 신앙 정보와 목회 정보를 제공한다.

서정형 기독문화선교회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교계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고민하고 이를 위해 함께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미디어를 활용한 새로운 예배 방향을 제시하고 선교회 홈페이지를 통해 칼럼 등 은혜가 되는 프로그램을 준비, 한국교회에 희망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독문화선교회는 ‘신바람건강박사’ 고 황수관 박사가 2004년 5월 설립한 선교단체다. 2014년 사단법인 ‘신바람’으로 문화체육관광부에 법인 등록했으며 2014년 특허청에는 ‘신바람’으로 상표 등록했다.

Football news:

에버 바네가에 대한 로페테기:그가 잘 놀 때,세비야 전체가 잘한다
산체스는 자신의 계약을 종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750 만 파운드를 받았다
하비 마르티네즈는 렌 흥미 롭다. 클럽은 챔피언스 리그에서 플레이 할 것입니다
Fonseca 프로 0:2 세비야와:로마 잃을 가치가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린가드를 판매 할 준비가되었습니다. 그는 지난 두 경기에서 득점했습니다
Dzeko 프로 0:2 세비야와:로마 게임에 도착하지 않았다
세르지오 지역:세비야는 유로파 리그에서 승리하기로 결정. 우리는 우리가 할 수있는 모든 것을 승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