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고양 김포대교 인근 폭발사고...70대 남성 중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양=뉴시스]송주현 기자 = 군부대가 관리해 오다가 민간에 개방한 경기 고양시 한강하구 지역에서 폭발물이 터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6시 45분 경기 고양시 덕양구 김포대교 인근에서 폭발물이 터져 70대 남성 A씨가 다쳤다.

A씨는 인근 주민의 신고로 병원으로 옮겨져 신체 일부에 박힌 파편 제거 수술을 받았지만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발생 지역은 1970년대 초 무장공비 침투를 막기 위해 철책이 설치됐다가 지난 2014년 철거된 곳으로 민간에 개방된 지역이다.

경찰은 주변 지역을 통제하고 폭발물 잔해를 수거해 분석을 의뢰하는 등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군부대도 추가 폭발물이 있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폭발물처리반을 투입, 주변 지역에 대한 확인 작업을 벌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Football news:

포체티노는 3 일 이내에 임명 된 경우 나는 놀라지 않을 것입니다. 클럽의 새로운 코치에 전 바르카 윙어 카라스코
Mueller 에 대한 Alaba:우리는 바이에른 같은 선수가 기뻐요
조르디 크루프는 중국 심천의 도나도니를 교체했다
티아고 프로 8:2 바르셀로나와:바이에른은 아직 아무것도 수상하지 않았습니다
바르셀로나의 바르토메우의 미래는 다음 주 이사회에 의해 논의 될 것이다
CSKA 는 수비수 Fuchs 에 700 만 유로를 제공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국제적 1 천만 원^. CSKA 는모나코와릴이 주장하는국제적브루노 푸흐(Bruno Fuchs)의 중앙 수비수를 취득하고자합니다
고레츠카 프로 8:2 바르셀로나와:이 세 단계의 첫 번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