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넷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데인저룸 연합대회’ 진행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지난 9일 서울 구로구 넷마블 본사에서 ‘마블 퓨처파이트 데인저룸 연합대회’를 진행했다.

이번 대회는 ‘마블 퓨처파이트’ 최초의 오프라인 대회로 온라인 예선을 통해 선발된 상위 4개 팀이 참가해 대결을 펼쳤다. 경기 방식은 준결승은 단판승 토너먼트로 결승전은 3판 2선승제로 진행됐다.

대회 결과 ‘마린포드’ 팀이 ‘딸바보’ 팀을 스코어 2대 0으로 이기며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1위 팀에게는 상금 100만원과 함께 마블 게이밍 체어가 경품으로 수여됐다. 또한 2, 3, 4위 팀에게도 상금을 차등 지급됐다.

이 날 대회에는 온상민 해설위원과 해설자 이지인, 마블 퓨처파이트 대표 인플루언서로 알려진 K-Dash(케이 대시)등이 진행을 맡아 재미를 더했다. 특히 전 대회가 마블 퓨처파이트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글로벌 중계되었으며 1000명 가까운 실시간 시청자 수를 기록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넷마블 이정욱 사업본부장은 “앞으로도 데인저 룸과 같은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선보여 게임의 자체적인 재미를 강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넷마블은 지난 9월 ‘마블 퓨처파이트’에 신규 콘텐츠 ‘데인저 룸’을 도입했다. ‘데인저 룸’은 3대3으로 팀을 이루어 즐기는 실시간 PvE 콘텐츠로 팀원들과 함께 지정된 보스를 상대팀보다 먼저 물리치는 팀이 승리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