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양미라 “초보 엄마 잘 부탁해”…득남 2주만에 산후조리원 퇴소

배우 양미라가 산후조리원을 퇴소했다.

양미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리원 퇴소! 이제부터 시작인 건가”라며 “루아야, 초보 엄마 아빠 잘 부탁해”라고 적었다.

메시지와 함께 양미라와 남편, 아들 루야 세 사람이 촬영한 사진도 게시했다. 사진 속 양미라와 남편은 자동차 안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채 아들을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있다.


앞서 양미라는 지난 4일 건강한 아들을 낳았다. 그는 당시 인스타그램에 “우리 드디어 만났어요”라고 출산 소식을 알리며 “엄마 안 힘들게 금방 나와줘서 너무 고마워. 사랑해 우리 루야”라는 메시지로 아들을 향한 애정을 공개한 바 있다.
양미라는 2018년 10월에 2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2014년 지인 모임에서 만나 4년간 교제했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양미라 “초보 엄마 잘 부탁해”…득남 2주만에 산후조리원 퇴소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이것은 몇 년 동안 최고의 밀라노:쥬브가있는 superkambekom(5 분 안에 3 골!)세리에 음모를 저장 A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나는 대통령,선수,코치다! 이번 시즌부터 밀라노에 있었다면 스쿠데토를 차지했겠지^. Ac Milan 스트라이커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는 유벤투스와 경기 후 그의 인상을 공유했다
밀라노 패배에 사리:우리는 60 분 동안 일류 축구를했다. 그런 다음-탁도
Pioli 는 Juve 의 승리를 거뒀습니다:밀라노는 팀이되었습니다. 우리는 더 나은 재생할 수 있습니다
피올리는 코치로서 처음으로 유벤투스를 이겼어요^. 로소 네리스테파노 피올리의 맨 위 차를 위해 이 경기는 토리노 클럽에 대하여 그의 코치 경력에서 21 이었다. 그는 처음으로 비안 코 네리를 이길 수 있었다
바디는 프리미어 리그 경기에서 아스날의 10 골을 넣었습니다. 루니 만 더 있습니다
호날두 점수 또는 그가 25(21+4)점을 득점 17 연속 세리에 경기에서 도움을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