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이두희 "♥지숙님, 우산이 없으시다" 소나기에 박스 쓴 예비신부 공개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프로그래머 겸 사업가 이두희가 여자친구인 지숙의 센스에 웃음을 터뜨렸다.

이두희는 13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지숙님 우산이 없으시다"라고 적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서 지숙은 박스를 머리에 끼고 갑작스럽게 내리는 비를 피하는 모습. 손에는 편의점 봉투가 들려져 있어 급하게 매장에서 구한 박스로 비를 피하는 모습이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지숙은 "지숙이 부릅니다. 우산이 없어"라는 댓글을 달며 남자친구의 SNS에 화답했다.

한편 이두희와 지숙은 오는 10월 결혼한다. 현재 지숙은 FashionN 예능 '팔로우미리뷰ON' MC로 활약 중이다.

lyn@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라이프 치히의 첫 번째 미국은 유럽에서 득점 적이 없다-그리고 어제 그는 아틀레티코을 선고했다. 나겔만은 그를 리더로 본다
전 바르카 대통령 가스파:나는 사람이 미래에 현재 바이에른 선수의 이름을 기억 의심한다
Rafinha 는 플라멩고에서 올림피아코스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얀 오블랙:나는 시즌이 끝날 때까지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와 싸우고 싶었다. 우리는 그렇게하지 못했습니다
카푸스트카는 레기아로 이사했어요 미드필더는 4 년 동안 레스터 3 경기를 치렀고,대출을 받았습니다
이커 카실라:레알 마드리드를 떠나는 것은 고통 스러웠다,그러나 이것은 내 집이다. 페레즈는 말했다:당신은 여기 있어야합니다
PSG 에 대한 Upamecano:이 프랑스에서 가장 큰 클럽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모든 것을 제공하고 승리를 시도 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