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이해찬 "항공우주, 경제 안보 아우르는 고부가가치 산업…최대한 지원"

"분단국이자 세계 4강에 둘러싸여…자체개발 역량 중요"
"어선 화재 사고 실종자 돌아올 수 있게 최선 다해 지원"

associate_pic
[사천=뉴시스]차용현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오전 경남 사천시 KAI 항공기동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항공우주산업 발전을 위한 더불어민주당 현장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9.11.20.  con@newsis.com
[사천·서울=뉴시스]김지훈 윤해리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문재인 정부는 핵심 기술 투자 확대하고 앞장서서 항공우주산업 발전 위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경남 사천의 한국항공우주산업(KAI·카이)에서 열린 현장최고위원회의에서 "항공우주산업은 세계적으로 성장세에 있는 선진 제조업이다. 무엇보다 안보와 경제를 아우르는 국가 핵심 전략이자 고부가가치 산업이다. 우리는 분단국이자 세계 4강에 둘러싸여 있어 항공기 자체개발 역량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이어 "정부는 항공산업 중요성을 인식하고 올 상반기 다양한 신규사업을 진행 중이다"라며 "우리 당도 항공우주산업특위 통해서 항공산업 발전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오늘 건의사항 기반으로 당정 간 신속히 논의해 내년 항공산업발전기본계획에도 반영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아울러 "이곳 사천은 카이와 여러 중소기업, 공군기지, 사천공항도 함께 있는 대한민국 항공산업의 메카"라며 "명실상부한 항공우주산업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여러분들 역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associate_pic
[사천=뉴시스]차용현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 참석자들이 20일 오전 경남 사천시 KAI 항공기동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항공우주산업 발전을 위한 더불어민주당 현장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11.20.  con@newsis.com
한편 이 대표는 어선 화재 사고와 관련해 "안타깝게 목숨을 잃은 고인들의 명복을 빌고 유가족께도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실종자) 한 분도 빠짐없이 가족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이 대표는 이날 현장최고위원회의 종료 후 통영시청 제2청사에 있는 제주해상어선사고 상황실을 방문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jikime@newsis.com, bright@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