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제주, 밤까지 10~60㎜ 많은 비…“항공기 운항 차질 예상”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  제주국제공항 활주로에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사진=뉴시스DB)
[제주=뉴시스] 강경태 기자 = 16일 제주지역은 밤까지 천둥과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제주는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오후 9시까지 비가 내리다가 차차 그치겠다.

다만 제주시와 조천읍 등 북동부 지역에서는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10~60㎜이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현재 제주국제공항에는 급변풍(이·착륙)과 강풍, 천둥·번개 특보가 내려졌으며, 기상악화로 예정돼 있던 항공편 3편(출발 1, 도착 2)의 운항이 취소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강한 바람과 매우 높은 물결로 인해 항공기나 여객선이 지연되거나 결항하는 등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이용객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tk2807@newsis.com

Football news:

Dembele 은 부상으로 인해 수술을받을 것입니다. 그는 약 4 개월을 그리워 할 것입니다
우크라이나 실패 오스트리아에서 미끄러져 기준 및 압력의 밑에,지도자들은 보이지 않았다는 자신
어떤 분데스리가 클럽 켜집니다 무지개 빛에서 그들의 경기장을 동안 독일이-헝가리 경기
가장 오래된 유로 스타디움은 글래스고에 있습니다. 우울한 지역,자르지 않는 잔디,주위에 내부터 90 년대와의 함대에서 115 데시벨
시티는 이번 여름에 케인에게 서명하기가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시민들이 준비하는 기 년
마운트와 칠웰은 일주일 동안 고립되어 체코와 대결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들과의 접촉에서 길모어가 감염되었다면 코로나
PSG 는 보너스를 포함하여 Hakimi 에 대해 최대 7500 만 유로를 지불 할 준비가되었습니다. 구단들은 합의에 가깝다